헤럴드 팝

한류

열린음악회 레이디스코드, 故 고은비 권리세 마지막 무대 공연실황 어땠나?

기사입력 2014. 09. 15 14:31
리얼라이프
★빼자까페★ 하루2잔, 날씬한 습관 고품격 다이어트
[헤럴드POP]열린음악회 레이디스코드, 故 고은비 권리세 마지막 무대

걸그룹 레이디스코드 멤버 故 고은비와 권리세의 생전 마지막 무대인 '열린음악회' 방송이 공개됐다.

지난 14일 방송된 KBS1 '열린음악회'에서는 교통사고로 숨진 레이디스코드의 멤버 故 권리세·고은비의 마지막 무대가 전파를 탔다.

이날 레이디스 코드는 '열린음악회' 출연 가수 중 가장 마지막에 등장, 무대에 앞서 자막으로 "다음은 이 공연을 끝으로 지난 9월3일 새벽 불의의 교통사고를 당해 두 명의 소중한 동료를 떠나보낸 레이디스 코드의 공연실황입니다"라고 알렸다.

이미지중앙

앞서 '열린음악회' 관계자는 한 매체를 통해 "레이디스코드가 '열린음악회' 1031회 녹화를 끝으로 소중한 동료를 떠나보낸 만큼 이들의 방송 여부에 대해 조심스럽게 논의했다"며 故 은비와 리세가 최선을 다한 마지막 무대가 예쁘게 방송됐으면 좋겠다는 유가족과 레이디스코드 소속사 의견을 존중해 예정대로 방송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레이디스코드 열린음악회 소식을 접한 네티즌들은 "레이디스코드 열린음악회, 편집 아쉽네" "레이디스코드 열린음악회, 아직도 믿겨지지 않네" "레이디스코드 열린음악회, 슬프다" 등의 반응을 보였다.

한편 지난 3일 새벽 '열린음악회' 스케줄을 마치고 숙소로 향하던 레이디스코드는 탑승 차량인 스타렉스의 뒷바퀴가 빠져 빗길에 회전, 가드레일을 들이받았다. 이 사고로 은비가 사망했고, 중태로 장시간 대수술을 받고 의식불명 상태였던 권리세 역시 지난 7일 오전 숨졌다.

entnews@heraldcorp.com

인기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