헤럴드 팝

한류

김태우 소울샵 분쟁 길건 공식입장 들어보니...

기사입력 2014. 12. 03 01:45
[헤럴드POP]소속사측과 분쟁중인 길건이 공식적인 입장을 전했다.

지난 2일 길건은 보도자료를 통해 "오랜만에 이 같은 일로 소식을 전하게 돼 안타깝다. 현재 소울샵이 먼저 보낸 내용증명에 대한 답변을 발송한 상태이다"라고 밝혔다.

이어 길건은 “현재 상황을 알리는 것은 아직 시기상조라는 판단이 든다"라며 “그 동안 소울샵으로 인해 힘들고 억울했던 부분이 적지 않았던 만큼 소울샵 측의 이후 행동에 따라 법과 양심 앞에 진실된 내용을 말씀드릴 것을 약속 드린다”고 설명했다.

앞서 길건은 1년 4개월의 소속 기간 소울샵이 앨범을 내주지 않았고 스케줄도 없었다고 주장한 바 있다.

특히 길건은 현재 소속사 측이 계약금의 2배를 지급하고 계약 해지를 통보한 내용증명을 받았으며, 같은 소속사 가수 메건리 역시 지난 25일 서울중앙지법에 소속사 소울샵을 상대로 전속계약효력정지 가처분 신청을 제기했다.

이에 길건은 “그때까지 기도하는 마음으로 지켜봐 주시면 감사하겠다”라며 “힘들고 억울한 이 시간이 지나면, 여러분 앞에 다시 예전의 밝고 씩씩한 길건의 모습으로 돌아오겠다"고 덧붙였다.

한편 길건은 “전 소속사 소울샵 측의 행보에 따라 향후 세부적인 내용 알려드리겠다”라며 “정말 힘들고 억울하면서도 아픈 시간이었다"고 심경을 털어놔 눈길을 끌었다.

이 소식에 네티즌들은 “김태우 소울샵 분쟁 길건 공식입장, 안타갑네”, “김태우 소울샵 분쟁 길건 공식입장, 헐 이건 또 무슨 일”, “김태우 소울샵 분쟁 길건 공식입장¸김태우가 문제인가?”, “김태우 소울샵 분쟁 길건 공식입장, 잘 해결되길”, “김태우 소울샵 분쟁 길건 공식입장, 문제가 심각한가보군”이라는 반응이다.
이미지중앙

▲힘들고 억울한 이 시간이 지나면, 여러분 앞에 다시 예전의 밝고 씩씩한 길건의 모습으로 돌아오겠다




popnews@heraldcorp.com

인기정보

포토뉴스

+더보기
[긴급]주식이것또 상한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