헤럴드 팝

가요

여자친구, 데뷔 첫 팬사인회 개최…'선착순 100명'

기사입력 2015. 02. 10 10:27
무료운세
오늘 당신의 하루는 몇 도 일까요?
[헤럴드POP=이금준 기자]그룹 여자친구가 데뷔 후 처음으로 앨범 발매 기념 팬사인회를 갖고 팬들과 만난다.

여자친구 오는 15일 오후 7시 30분 서울 신촌 CGV 1층 M2U 레코드에서 데뷔앨범 '시즌 오브 글라스(Season of glass)' 발매 기념 팬사인회를 개최한다. 이들의 사인회는 10일부터 신촌 M2U에서 여자친구의 데뷔앨범을 선착순으로 구매한 100명을 대상으로 진행된다.

이미지중앙

[사진제공=쏘스뮤직]


특히, 이번 팬사인회에서는 추첨을 통해 여자친구 멤버들과 셀카 촬영, 폴로라이드 촬영 기회를 얻을 수 있는 특별한 이벤트도 마련되어 있어 기대가 더욱 높아지고 있는 상황이다.

실제 여자친구의 팬사인회 소식이 공지된 후, 여자친구 공식 팬카페에는 3만 여명의 접속자들이 대거 몰려 여자친구의 뜨거운 인기를 실감케 했다.

데뷔곡 '유리구슬'을 포함한 데뷔 미니앨범 '시즌 오브 글라스'를 발표한 여자친구는 최근 음반판매 집계사이트 한터차트에서 실시간 1위를 차지하는 이변을 연출, 신인 걸그룹으로는 이례적인 성과를 달성해 화제를 모은 바 있다.

한편 여자친구는 오후 8시 생방송하는 케이블채널 SBS MTV '더쇼'에 출연해 데뷔곡 '유리구슬'의 무대를 꾸밀 예정이다.

entnews@heraldcorp.com

인기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