헤럴드 팝

한류

‘투비컨티뉴드’ 서강준, “리더의 묵직함, 유일 형도 있었으면” 폭소

기사입력 2015. 08. 18 17:01
리얼라이프
[5일특가]나래바 안부러운 우리집 홈바 다찌 테이블 그릴로 완성
이미지중앙

사진 : MBC 제공

[헤럴드 리뷰스타=노윤정 기자] ‘투비컨티뉴드’ 서강준이 아스트로 리더 진진을 칭찬했다.

18일 오후 2시 서울 여의도 IFC CGV 4관에서 MBC에브리원 웹드라마 ‘투 비 컨티뉴드(TO BE CONTINUED)’ 제작발표회가 진행됐다.

이날 서강준은 아스트로 멤버들에 대해 “이 친구들은 제가 판타지오라는 회사에 들어오면서 같이 연습생 생활을 했던 친동생 같은 친구들이다”며 “가장 인상 깊었던 친구는 진진이다”고 말했다.

그는 “제가 형인데도 진진 앞에 서면 철없어 보이고, 리더로서 동생들을 잘 챙긴다”며 “저런 리더의 묵직함이 저희 리더 유일 형한테도 있었으면 좋겠는데”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투비컨티뉴드’는 데뷔를 하루 앞두고 갑자기 과거로 떨어진 보이그룹 아스트로 멤버들이 비밀을 간직한 아린(김새론 분)의 도움으로 무사히 데뷔하게 되는 좌충우돌 12부작 성장 드라마다. 18일 오후 6시 네이버 TV캐스트를 통해 1,2회가 연속 공개되며, 20일 오후 7시 MBC에브리원을 통해 첫 방송된다.


idsoft3@reviewstar.net

인기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