헤럴드 팝

영화

홍아름,영화 '마리오네트' 캐스팅

기사입력 2015. 10. 28 09:07
[헤럴드POP=홍재준 기자] 배우 홍아름이 영화 ‘마리오네트’의 주연 캐스팅을 확정했다.

어반힐스컴퍼니는 28일 "홍아름은,극중 여고생 연쇄 실종 사건에서 살아 돌아온 유일한 소녀인 ‘문주’역으로 분해 열연을 펼친다"고 밝혔다.

홍아름은 “시나리오를 보는 내내, 문주의 아픔과 불안을 느낄 수 있었고, 겁쟁이 문주가 진실에 다가가기 위해 두려움을 마주하며 나아가는 필사적 모습에 연민과 응원을 보내기도 했다. 일반적이지 않은 극적 심리를 표현해야 하는 만큼 쉬운 작업은 아니지만, 꼭 해내고 싶다는 생각이 들어 이 작품에 참여하게 되었다”고 전했다.

이미지중앙

[홍아름. 사진제공=어반힐스컴퍼니]


영화 '마리오네트'는 10대들이 겪는 불안과 균열, 그로 인해 발생하는 치명적 문제들을 다룬 스릴러 영화다. 자아 성장의 과정을 정상적으로 거치지 못하고 도덕적 가치에 대해 생각해보기도 전에 누군가의 마리오네트로 살아가게 되는 10대의 이야기를 다루고 있으며, 일그러진 우리 사회의 단면을 다시금 들춰내는 작품이다.

'마리오네트'는 오는 11월 크랭크인 해 2016년 개봉 예정이다.

한편 홍아름은 최근 종영한 tvN드라마 ‘울지 않는 새’를 마치고 곧 '마리오네트'의 촬영에 돌입한다.


entnews@heraldcorp.com

인기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