헤럴드 팝

한류

김영광·이성경·임주환 ‘브로커’ 호흡…제2의 ‘기술자들’ 되나

기사입력 2015. 12. 08 13:56
[헤럴드POP=김남은 인턴기자]김영광 이성경 임주환

영화 ‘브로커(가제)’에 배우 김영광, 이성경, 임주환 등이 출연을 확정지었다.

김영광, 이성경, 임주환 소속사는 8일 보도자료를 통해 영화 ‘브로커’의 출연 확정을 지었다고 밝혔다.

이미지중앙

[김영광 이성경 임주환. 사진=데이드림엔터테인먼트,YG엔터테인먼트,블러썸엔터테인먼트 제공]


‘브로커’는 정부 고위 관계자의 딸이 살해당하면서 벌어지는 이야기를 그린 범죄 스릴러 영화. 2012년 데뷔작인 영화 ‘공모자들’을 통해 연출력을 인정받은 김홍선 감독이 연출을 맡는다. 또한 ‘친구2’, ‘기술자들’ 제작진이 다시 뭉쳐 기대감을 더하고 있다.

‘브로커’로 영화에서 첫 주연을 맡게 된 김영광은 스타 변호사 최상민으로 분한다. 최상민은 국내 최고 로펌의 잘나가는 변호사로 김영광은 최상민 역을 통해 더욱 성숙해진 남자의 모습을 보여줄 전망이다.

신인답지 않은 연기력으로 화제가 되고 있는 이성경은 극중 최상민과 함께 사건의 내막을 파헤치는 열정적인 국선 전잠 변호사 차연희 역을 맡는다.

또 영화 ‘기술자들’에서 냉혹한 이실장 역으로 인상 깊은 모습을 보여준 임주환은 살해 사건의 진실을 추적하는 보도국 PD 한성호 역을 맡아 김홍선 감독과 ‘기술자들’에 이어 두 번째 호흡을 맞춘다.

한편 ‘브로커’는 2016년 초 크랭크인해 하반기 개봉한다.

entnews@heraldcorp.com

인기정보

포토뉴스

+더보기
[긴급]주식이것또 상한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