헤럴드 팝

한류

'태양의 후예' 송중기 "군인 명령에 움직이는 사람" 송혜교 "생명 이상의 가치 없다" 이별

기사입력 2016. 02. 26 04:17
리얼라이프
★커피만 마셔도 살이 빠진다?! 빼자카페 리얼특가
[헤럴드POP=차은호 기자]송중기

태양의 후예에 송중기가 화제다.

25일 오후 첫 방송된 KBS2 새 수목드라마 ‘태양의 후예’(연출 이응복, 백상훈 l 극본 김은숙, 김원석) 2회에서는 유시진(송중기 분)에 강모연(송혜교 분)에 자신의 상황을 전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미지중앙

사진: 방송캡쳐

이날 유시진은 직업에 대해 묻는 강모연에 “저는 군인이다. 저는 명령으로 움직이는 사람이다. 때론 제가 믿는 선이라는 신념이 다른 사람에겐 아니라고 해도 저는 최선을 다해 주어진 임무를 수행한다”고 말해 눈길을 끌었다.

그는 “그동안 저는 세 명의 전우를 작전 중에 잃었다. 그들과 내가 이 일을 하는 이유는 누군가는 반드시 해야 하는 일이고 나와 내 가족, 강모연씨와 모연씨의 가족까지. 소중한 사람들이 살고 있는 이 땅에 자유와 평화를 지키는 일이라 믿기 때문이다”고 말했다.

이에 강모연은 “저는 의사다. 생명은 존엄하고 그 이상을 넘어선 가치나 이념은 없다고 생각한다. 미안하지만 제가 기대한 만남은 아닌 것 같다”며 이별을 고했다.

한편 ‘태양의 후예’는 낯선 땅 우르크에서 재난을 겪게 된 파병 군인과 의사들을 통해 극한 상황 속에서도 사랑하고 연대하는 사람들의 이야기를 담은 휴먼멜로드라마다.

매주 수, 목요일 오후 10시에 방송된다.

popnews@heraldcorp.com

인기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