헤럴드 팝

방송

'최파타' 레드벨벳 "러시아 룰렛 데뷔 전부터 꽂혀…애착多"

기사입력 2016. 09. 13 12:26
리얼라이프
[한정특가]건조한계절,가습이필요할때 LED캔들가습기
이미지중앙

출처:SBS


[헤럴드POP=김수형 기자]레드 벨벳이 신곡 ‘러시아룰렛’에 대해 데뷔 전부터 애착이 갔던 곡이라고 말해 눈길을 끌었다.

13일 방송된 SBS 파워FM ‘최화정의 파워타임’- ‘깜짝 초대석’ 코너에서는 인기 걸그룹 레드벨벳 (멤버: 웬디, 아이린, 슬기, 조이, 예리)이 출연해 신곡에 대한 얘기를 나눴다.

앞서 이날 방송에서 DJ 최화정은 “신곡 ‘러시아 룰렛’이 뮤직 비디오도 조회수 천 만개가 넘었다더라”면서 러시아 룰렛이 어떤 곡인지 물었다.

그러자 아이린은 “사랑하는 사람의 마음을 얻기 위한 곡이다, 뮤직비디오는 한 남자를 향한 사랑을 멤버 별로 귀엽게 그렸다”며 신곡에 대해 소개해 눈길을 끈 것.

이어 신곡에 대해 DJ 최화정이 “듣자마자 필에 꽂혔냐”며 예리한 질문을 던지자, 레드벨베은 “처음엔 듣기 좋은 노래라고만 생각했는데 계속 귀에서 맴돌면서 중독성이 있더라”고 입을 열면서 “데뷔 전 연습생 때부터 들어서 좋아했던 곡인데 우리가 하게 될 줄 몰랐다. 들어보니 그 곡이라 더 애착이 가더라”며 신곡 ‘러시아 룰렛’에 대한 특별한 애정을 드러냈다.

popnews@heraldcorp.com

인기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