헤럴드 팝

가요

'컴백' 인피니트 "데뷔 이래 최장 공백기, 많이 준비했다"

기사입력 2016. 09. 19 15:12
이미지중앙

사진=울림 제공


[헤럴드POP=이호연 기자] 보이그룹 인피니트가 1년 2개월여 만에 완전체로 돌아왔다.

인피니트는 19일 오후 서울 용산구 블루스퀘어 삼성카드홀에서 미니 6집 ‘INFINITE ONLY’ 발매 기념 쇼케이스를 갖고 오랜만에 컴백하는 소감을 밝혔다.

멤버 우현은 "'그해여름3' 콘서트 투어를 진행했다. 개인 활동으로는 제 솔로 앨범과 호야의 Mnet '힛더 스테이지', 엘의 드라마 출연 등이 있다. 성열과 성종은 휴식 시간을 가졌다"고 근황을 설명했다. 성종은 "역대급 무대를 보여드리기 위해 8번 탈색했다. 팬 분들과 대중께서 좋아해주셨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앨범 준비 과정도 병행했다. 성규는 "오래 전에 녹음한 곡도 있고, 최근에 만들고 촬영한 노래와 뮤직비디오도 이번 앨범에 수록돼 있다"고 전했다.

엘은 "데뷔 후 가장 긴 공백기를 보냈다. 많은 준비를 했다. 그만큼 많이 사랑해주셨으면 좋겠다"고 인사했다.

타이틀곡 ‘태풍(The Eye)’은 웅장하고 드라마틱한 구성, 상징적인 가사가 인상적인 댄스곡이다. 인피니트는 태풍의 눈 속에 빠져드는 선율과 함께 센세이셔널하게 돌아왔다. 이번 앨범에 수록된 ‘태풍’을 비롯한 총 7곡은 인피니트의 음악적 색깔을 상징적으로 나타낸다.

인피니트는 이번 주부터 본격적인 음악 방송 활동에 돌입할 계획이다. 이날 오후 7시 팬들과 함께 하는 쇼케이스는 네이버 V앱 생중계를 통해서도 만나볼 수 있다.

popnews@heraldcorp.com

인기정보

포토뉴스

+더보기
[긴급]주식이것또 상한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