헤럴드 팝

방송

‘역도요정 김복주’ 이성경, 남주혁에 이재윤 짝사랑 사실 들통

기사입력 2016. 11. 30 22:15
이미지중앙

사진 : 방송화면 캡처

[헤럴드POP=노윤정 기자] ‘역도요정 김복주’ 이성경이 남주혁에게 이재윤을 짝사랑한다는 사실을 들켰다.

30일 방송된 MBC 수목드라마 ‘역도요정 김복주’(연출 오현종/극본 양희승, 김수진) 5회에서 김복주(이성경 분)는 정재이(이재윤 분)의 비만클리닉에서 정재이 동생이자 자신의 동창 정준형(남주혁 분)과 우연히 만났다.

김복주는 자신이 체대생이라고 말하려는 정준형 말을 자르며 “초등학교 동창이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어떻게 이런 데서 보느냐. 십년 만인가? 용케 알아 봤네”고 말하며 정준형에게 눈치를 줬다.

아무 것도 모르는 정재이는 “지난번에 말한 첼로 전공생”이라고 김복주를 설명했고, 정준형은 “체, 첼로?”라고 당황하더니 “첼로 전공하는구나. 초등학생 때부터 음악에 재능이 있었다. 노래도 꾀꼬리처럼 잘한다”고 재미있어 하며 “거의 단짝이었다. 만나서 반갑다. 앞으로도 재미있게 지낼 수 있을 것 같다”고 말했다.

이에 정재이는 “어떻게 이런 인연이 있냐. 우리가 인연은 인연이다”고 김복주와의 인연을 반가워했고, 비만클리닉을 빠져 나온 김복주는 “이건 꿈이다. 이런 우연은 있을 수가 없다”고 말하며 좌절했다.
popnews@heraldcorp.com

인기정보

포토뉴스

+더보기
[긴급]주식이것또 상한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