헤럴드 팝

한류

한은정, 도넘은 만취 주사..경비원 앞 그만

기사입력 2017. 03. 13 14:39
무료운세
오늘 당신의 하루는 몇 도 일까요?
이미지중앙

'풍문쇼' 캡처



배우 한은정이 주사에 얽힌 에피소드를 공개했다.

한은정은 2월 20일 방송된 채널A '풍문으로 들었쇼'에 가수 겸 프로듀서 이상민과 함께 MC로 출연했다.

이날 한은정은 "주사가 있냐?"는 이상민의 물음에 "옛날에 있었다"고 답했다.

한은정은 "예전에 남동생과 같이 살았는데 내가 술이 취해 집에 들어가면 벗는다. 그래서 외투를 벗고 방으로 들어가는데 동생이 내가 허물을 벗으며 집에 들어가니까 '우리 누나가 술에 취했구나'라고 생각했다고 하더라"고 말했다.

또 "술 마신 뒤 경비 보안 시스템을 해제하지 않고 들어가 업체 직원이 출동했는데 그날 옷을 조금 많이 벗었더라"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popnews@heraldcorp.com

인기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