헤럴드 팝

가요

'인피니트 성열 동생' 대열, 울림 W프로젝트로 공개

기사입력 2017. 03. 27 09:06
리얼라이프
★가을에 챙겨 먹으면 더 좋은 추천푸드7
이미지중앙

울림 제공


[헤럴드POP=이호연 기자] 그룹 인피니트, 러블리즈가 소속된 울림엔터테인먼트의 신인 론칭 프로젝트 세 번째 주자가 공개됐다.

27일 0시 소속사 울림 측은 공식 SNS와 네이버 V 라이브 채널을 통해 "W Project #3 로고 티저 {DAE YEOL, JAE SEOK, DONG HYUN}"라는 글과 함께 W 프로젝트의 세 번째 주인공을 공개하는 로고 티저 영상을 기습 공개했다.

영상 속에는 리드미컬한 비트에 맞춰 다채로운 색감의 빛 흐름에 따라 네온사인으로 새겨지는 ‘W Project’ 문구가 드러나며 세 번째 프로젝트의 시작을 알렸다. 마지막에는 완성된 로고와 함께 대열, 재석, 동현 등 세 사람의 이름을 공개해 앞으로 이들이 어떠한 모습을 보여줄지 궁금증과 기대감을 더했다

‘W-Project'는 울림의 새로운 도약과 미래를 보여주며 차세대를 책임질 신인 론칭 프로젝트로 2017년 연내 데뷔를 목표로 하고 있는 신인 보이그룹과 걸그룹의 음악성을 먼저 보여주며 실력파 신인 아티스트들의 매번 다른 음악적 스타일과 퍼포먼스를 담아낼 것으로 알려지면서 앞으로의 결과물에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지난 1월 발표한 주찬&소윤의 '너 같은 사람 없더라'에 이어 2월에 발표한 장준& 영택의 ‘가뭄’을 통해 발라드부터 힙합까지 다양한 음악적 가능성을 보여줬다.

이에 지금까지 'W-Project'를 통해 공개 된 주찬, 장준, 영택과 함께 오늘 공개 된 대열, 재석, 동현까지 울림의 신인 보이 그룹의 윤곽이 서서히 드러나는 가운데 이들의 데뷔에 대한 뜨거운 관심이 쏟아질 전망이다.

한편, 'W-Project' 세 번째 주자 '대열X재석X동현'의 퍼포먼스 필름은 오는 31일 공식 SNS와 네이버 V 라이브 채널을 통해 공개될 예정이다.

popnews@heraldcorp.com

인기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