헤럴드 팝

방송

'맨투맨' 박해진 "데뷔 11년차, 많이 여유로워져"[화보]

기사입력 2017. 04. 19 08:44
무료운세
오늘 당신의 하루는 몇 도 일까요?
이미지중앙

에스콰이어 제공


이미지중앙

에스콰이어 제공


이미지중앙

에스콰이어 제공


[헤럴드POP=성선해 기자] 배우 박해진이 JTBC 드라마 '맨투맨' 방영을 앞두고 패션지 화보 촬영에 나섰다.

화보와 병행한 인터뷰에서 박해진은 '맨투맨'에서 첩보요원 김설우 역을 연기한 소감을 묻자 “10년 만에 마음대로 연기할 수 있는 캐릭터를 만났다. 그만큼 재미있게 잘 놀았다는 느낌이다. 촬영이 끝날 때는 나를 설우라고 부르는 현장이 하루아침에 사라지는 것 같아 먹먹했다”고 말했다.

데뷔한 지 11년차 배우가 된 박해진은 “많이 여유로워졌다. 그래서 혼자 보내는 시간 대신 가족과 함께 있는 따뜻한 시간이 소중하다. 나는 평화주의자”라고 말하며 여유롭게 웃었다.

박해진의 생생한 연기가 기대되는 '맨투맨'은 4월 21일 밤 11시에 첫 방송된다.

popnews@heraldcorp.com

오늘의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