헤럴드 팝

방송

'사임당' 이영애, 진짜 금강산도 손에 얻었다...최종환 '분노'

기사입력 2017. 04. 26 22:17
리얼라이프
★천연 자일리톨의 상쾌하고 달콤한 맛
이미지중앙

[헤럴드POP=원해선 기자] 최종환은 금강산도 진작을 불태우지 않았었다.

26일 방송된 SBS 수목드라마 '사임당 빛의 일기'(연출 윤상호/극본 박은령)에서는 라드 멤버를 만나게 된 서지윤(이영애 분)의 모습이 그려졌다.

서지윤은 라드가 한 명의 사람이 아닌 조직이란 것을 알게 됐고, 라드 멤버에게 “막막하긴 해요. 어디서 어떻게 풀어야 할지 모르겠어요”라고 속내를 털어놨다. 라드 멤버는 가작과 진작이 동시에 공개되는 것이 베스트지만 둘 중 하나만 있어도 도움이 된다고 말했다.

이어 그는 민정학(최종환 분)이 불태운 것은 금강산도의 가짜일지 모른다며 진작을 찾아보라 조언했다. 한편 민정학의 제자는 민교수의 밀실에서 진작 금강산도를 들고 서지윤을 찾아갔다.



popnews@heraldcorp.com

인기정보

포토뉴스

+더보기
[긴급]주식이것또 상한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