헤럴드 팝

방송

고소영 “‘완벽한 아내’, 좋은 케미 가지고 임한 작품…벌써 아쉽다”

기사입력 2017. 05. 03 09:16
이미지중앙

사진 : 킹엔터테인먼트 제공


[헤럴드POP=노윤정 기자] 배우 고소영이 ‘완벽한 아내’ 종영 소감을 전했다.

3일 고소영의 소속사 킹엔터테인먼트는 공식 SNS 채널을 통해 KBS 월화드라마 ‘완벽한 아내’ 종영 소감이 담긴 영상을 공개했다.

고소영은 소속사를 통해 “드라마를 촬영하면서 감정 신이 많아서 힘든 부분이 있었지만 스태프분들과 배우들과의 좋은 케미를 가지고 일을 해서 벌써부터 서운한 감정이 든다”고 아쉬움을 드러냈다.

이어 “앞으로 더 좋은 작품으로 여러분들을 자주 만날 계획을 만들어 보겠다. 그동안 감사했다. 여러분! 시청해주셔서 감사하다. 스태프 여러분 고맙습니다”라며 종영에 대한 소회와 함께 감사의 인사를 전했다.

고소영은 ‘완벽한 아내’에서 냉철한 판단력과 당당함, 그리고 따뜻한 면모를 지니고 있는 심재복 역을 맡아, 캐릭터를 잘 표현했을 뿐만 아니라 각 인물들과의 관계성에 중점을 두며 실감 나는 연기를 펼쳐 시청자들의 호평을 이끌어 냈다.

한편, 고소영은 KBS ‘완벽한 아내’ 종영 이후 휴식을 취하며 차기작을 검토할 예정이다.

popnews@heraldcorp.com

인기정보

포토뉴스

+더보기
[긴급]주식이것또 상한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