헤럴드 팝

가요

SM 측 "NCT 127 MV 촬영, 컴백 일정 확정은 NO"(공식)

기사입력 2017. 05. 25 09:32
리얼라이프
헤파필터 끝판왕 6만원대 가성비갑 공기청정기
이미지중앙

헤럴드POP DB


[헤럴드POP=박수인 기자] 보이그룹 NCT 127이 새 음반을 준비 중이다.

25일 오전 NCT 127의 소속사 SM엔터테인먼트 측 관계자는 헤럴드POP에 "NCT 127의 뮤직비디오를 촬영하는 것이 맞다"고 밝혔다.

이어 "일정은 아직 확정되지 않았다. 많은 기대 부탁드린다"고 덧붙였다.

NCT 127은 NCT의 서울팀으로 태일, 쟈니, 태용, 유타, 도영, 재현, 윈윈, 마크, 해찬이 속해있는 그룹. 지난해 7월 '소방차'로 데뷔했다.



popnews@heraldcorp.com

인기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