헤럴드 팝

화제

日소설 '혐오스런 마츠코의 일생', 한국에서 뮤지컬화…10월 개막(공식)

기사입력 2017. 07. 20 11:45
무료운세
오늘 당신의 하루는 몇 도 일까요?
이미지중앙

[헤럴드POP=김은정 기자] 독창적이고 빼어난 스타일로 작품성을 인정 받으며 한국, 일본을 비롯 세계적으로 많은 팬을 보유한 ‘야마다 무네키’의 소설 ‘혐오스런 마츠코의 일생’이 뮤지컬로 제작된다.

일본의 저명한 소설가 ‘야마다 무네키’의 작품인 소설 ‘혐오스런 마츠코의 일생’은 사랑을 원하고 사랑 받기를 꿈꿨던 여인 마츠코의 기구한 삶을 흡입력 강한 스토리와 매력적인 캐릭터로 표현하며 출간 이후 베스트셀러에 오르는 등 많은 관심을 불러 일으켰던 작품이다.

이후 2006년에 드라마와 영화로 제작되어 소설과는 또 다른 느낌의 감각적이고 독특한 영상미와 섬세한 터치로 큰 인기를 모으며, 2007년 일본 아카데미상 9개 부문(우수 각본상, 우수 감독상, 최우수 여우주연상, 최우수 음악상, 우수 미술상, 우수 조명상, 우수 촬영상, 최우수 편집상, 우수 녹음상), 제 31회 홍콩 국제 영화제 3개 부문(여우주연상, 시각효과상, 프로덕션디자이너상) 등을 수상하며 작품성을 인정 받았다.

2007년 국내에도 소개된 영화 ‘혐오스런 마츠코의 일생’은 영화 평론가들로부터 인상적인 감상평과 높은 평점을 받았다. 또한, 행복하지 않았던 삶이었으나 항상 사랑 받기를 꿈꾸며 살았던 ‘마츠코’의 일생은 국내의 많은 팬들 사이에서는 ‘인생 영화’로 등극하기도 하며 호평을 받았다.

뮤지컬 ‘혐오스런 마츠코의 일생’는 ‘명동 로망스’, ‘파리넬리’의 김민정 연출이 극작과 연출로 진두지휘하며, ‘빨래’, ‘더맨인더홀’, ‘잃어버린 얼굴’의 민찬홍 작곡가, ‘빨래’, ‘심야식당’의 김윤형 음악감독, ‘베어 더 뮤지컬’, ‘파리넬리’의 정도영 안무가의 참여로 섬세하고 감성적인 무대로 관객의 마음을 울릴 것이다.

오는 10월 두산아트센터 연강홀에서 국내 초연을 앞두고 있는 뮤지컬 ‘혐오스런 마츠코의 일생’은 함께 만들어 갈 남녀 조·단역 배우를 찾는 오디션을 진행한다. 오디션 과정은 1차 서류심사, 2차 실기심사 (노래, 지정안무)로 이루어 지며, 7월 23일 오후 6시까지 지원서 접수 후 서류 합격자에 한해 8월 7일 실기심사를 진행한다.

상처만 안기는 세상을 뜨겁게 살다 간 여인 ‘마츠코’의 슬프도록 아름다운 내면을 섬세하고 감각적으로 그릴 뮤지컬 ‘혐오스런 마츠코의 일생’은 오는 10월 27일부터 두산아트센터 연강홀에서 공연된다.

(사진 제공=㈜파파프로덕션)


popnews@heraldcorp.com

인기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