헤럴드 팝

방송

'V라이브' MXM 임영민 "길에서 많은 분들이 알아봐주셔··행복해"

기사입력 2017. 08. 06 22:13
이미지중앙

[헤럴드POP=원해선 기자] 임영민과 김동현이 기다림 끝에 얻은 데뷔에 행복함을 드러냈다.

그룹 MXM 임영민-김동현은 6일 오후 네이버 V라이브를 통해 'MXM X LieV - MXM 임영민 X 김동현의 눕방라이브'를 생중계했다.

임영민은 남을 재워봤던 경험에 대해 “사실 제가 동생이 있어요, 동생이 어렸을 때 제가 동생을 포대기로 묶어서 토닥토닥하면서 노래를 불러주고 돌아다닌 기억이 있어요”라고 밝혀 눈길을 끌었다.

이어 “다들 잠드셔야 하는 시간 치고는 생생하신 것 같아서 제가 꿀잠을 소환할 수 있을 지 걱정은 되지만 둘이서 열심히 해보겠습니다”라며 열일을 예고했다. 김동현은 “저희 방송은 다시보기로 볼 수 있으니까 오늘은 졸릴 때 꼭 주무셔야 합니다 아셨죠?”라며 달달함을 선사했다.

김동현은 “벌써 저희 앨범이 나온 지 열흘 정도 된 거 같아요. 형은 데뷔한 게 실감이 나요?”라며 소감을 물었고, 임영민은 “이 데뷔를 위해 정말 열심히 노력해왔잖아요. 아직까지 실감이 잘 안 나긴 했는데 길에서 많은 분들이 알아봐주시고 노래 좋다고 해주시는 분들이 있어서 너무너무 행복하고 실감이 많이 나는 것 같아요”라며 행복한 심정을 드러냈다.

한편 MXM은 '프로듀스 101 시즌2' 출신 임영민, 김동현이 속한 그룹으로 지난 27일 앨범 'GOOD DAY'를 통해 정식 데뷔했다.


popnews@heraldcorp.com

인기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