헤럴드 팝

한류

김희선, 딸 공개 후 거센 후폭풍에 그만

기사입력 2017. 09. 11 17:10
무료운세
오늘 당신의 하루는 몇 도 일까요?
이미지중앙

TV조선 캡처



락산그룹 박성광 회장의 차남인 사업가 박주영의 아내인 배우 김희선이 딸 연아 양의 사진을 공개 한 후 느낀 심경이 공개됐다.

최근 방송된 종합편성채널 TV조선 '별별톡쇼'에서 가족심리상담전문가는 "2009년 1월에 드디어 김희선이 3.2kg의 딸 연아를 낳게 된다"고 운을 뗐다.

이에 붐은 "김희선의 딸은 쌍꺼풀 없는 눈과 발가락이 아빠와 똑 닮았다고 한다. 그리고 얼굴형, 코, 입술은 엄마를 그렇게 닮았다고 한다"고 밝혔다.

이어 연예부기자는 "문제는 네티즌들이다. 딸의 사진을 공개하니까 외모 비하를 그렇게 시작한 거지. 아기를... 그래서 김희선이 '내가 연예인이라는 이유로 딸에게 상처 주는 것 같아 후회 된다'고 했고, 심지어는 '아... 이 나라를 떠날까? 은퇴를 해버릴까?'라고 할 정도로 굉장히 고심을 했다고 한다"고 전해 안타까움을 안겼다.
popnews@heraldcorp.com

인기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