헤럴드 팝

방송

서유정, 문화재 훼손 사과 "경솔 행동 반성, 정말 죄송"(전문)

기사입력 2017. 11. 13 20:02
무료운세
오늘 당신의 하루는 몇 도 일까요?
이미지중앙
[헤럴드POP=배재련 기자]
이미지중앙

서유정 인스타



서유정이 문화재 훼손 논란에 사과했다.

배우 서유정은 13일 인스타그램을 통해 "안녕하세요 서유정입니다. 먼저, 오늘 저의 SNS에 게재된 사진 속 저의 행동으로 인해 불편하셨을 모든 분들께 사과드립니다. 매사에 신중을 기해야했음에도 불구하고, 경솔한 행동으로 크나큰 실수를 저지른 점 진심으로 반성하고 있습니다"고 적었다.

이어 "모든 분들께 다시 한 번 진심으로 죄송하다는 말씀을 전해드리며, 추후 다시 이런 일이 발생하지 않도록 더욱 유의하겠습니다"고 재차 사과했다.

앞서 서유정은 이탈리아에서 문화재 사자상에 올라타 앉아 인증샷을 찍어 논란을 일으켰다. 이와 함께 서유정은 "일초 후에 무슨일이 터질지도 모르고 난 씩씩히 저기 앉았다 혼났다. 나 떨고 있니 오마 후다닥"이라는 글을 적어 논란에 불을 지폈다.

이후 서유정은 자신의 잘못된 행동을 공식 사과하며 재발 방지를 약속했다.



# 다음은 서유정 글 전문

안녕하세요 서유정입니다.

먼저, 오늘 저의 SNS에 게재된 사진 속 저의 행동으로 인해 불편하셨을 모든 분들께 사과드립니다. 매사에 신중을 기해야했음에도 불구하고, 경솔한 행동으로 크나큰 실수를 저지른 점 진심으로 반성하고 있습니다.
모든 분들께 다시 한 번 진심으로 죄송하다는 말씀을 전해드리며, 추후 다시 이런 일이 발생하지 않도록 더욱 유의하겠습니다.
popnews@heraldcorp.com

인기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