헤럴드 팝

방송

'이번생은' 이청아, 오늘(14일) 첫 등장…활력소 되어줄 新캐릭터

기사입력 2017. 11. 14 13:22
무료운세
오늘 당신의 하루는 몇 도 일까요?
이미지중앙

tvN 제공


[헤럴드POP=김은지 기자] 배우 이청아가 14일 ‘이번 생은 처음이라’에 출연을 앞두고 있다.

윤지호(정소민 분)와 남세희(이민기 분), 두 사람의 바닷가 키스가 안방극장에 설렘을 유발하고 있는 tvN 월화드라마 ‘이번 생은 처음이라’(극본 윤난중/연출 박준화/제작 스튜디오드래곤, MI)에서 배우 이청아가 이민기와 과거 인연이 있었던 고정민 역으로 등장한다.

극 중 이청아가 분할 고정민은 드라마 제작사 대표로 30대 중반의 젊은 나이에 업계에서 인정받을 정도로 사업 수완이 뛰어난 인물. 자신만의 능력과 카리스마를 발산하는 워커홀릭이자 여자가 봐도 멋지고 쿨한 성격으로 정소민(윤지호 역) 역시 보자마자 그녀의 매력에 반해버린다고.

이렇듯 이청아는 정소민과 강렬한 첫 만남 이후 작가의 꿈을 잠시 접었던 그녀와 드라마 제작사 대표로 조우하며 흥미진진한 스토리를 꾸려나갈 전망이다, 뿐만 아니라 오늘(14일) 방송에서는 이민기(남세희 역)와의 사이를 엿볼 수 있는 결정적인 과거가 드러나며 시청자들에게 놀라움을 선사할 것으로 보인다.

드라마에 활력을 불어넣을 이청아의 ‘이번 생은 처음이라’ 출연은 집필을 맡고 있는 윤난중 작가와의 남다른 의리를 기반으로 성사됐다. 그녀는 윤 작가의 ‘꽃미남 라면가게’ 인연으로 흔쾌히 이 같은 결정을 내린 것.

이처럼 이청아는 후반부에 접어든 ‘이번 생은 처음이라’에 새롭게 등장해 신선한 긴장감을 불어넣을 예정이다. 과연 그녀로 인해 극의 흐름에 어떤 변화가 생길지 시청자들의 기대가 뜨겁게 달아오르고 있다.

한편 드라마에 색다른 재미를 더할 이청아는 14일 오후 9시 30분 방송되는 ‘이번 생은 처음이라’에서 만나볼 수 있다.


popnews@heraldcorp.com

인기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