헤럴드 팝

방송

'변혁의사랑' 공명, 우정과 사랑을 위한 '맘찢' 발걸음

기사입력 2017. 11. 27 07:08
이미지중앙

방송화면캡처


[헤럴드POP=안태현 기자] 배우 공명이 tvN 토일 드라마 '변혁의 사랑(연출 송현욱 이종재, 극본 주현)'에서 우정과 사랑을 위한 선택으로 극을 이끌었다.

지난 26일, 27일 방송된 '변혁의 사랑’에서 권제훈(공명)이 변혁(최시원)과 오해를 풀고 백준(강소라)에게 고백을 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제훈은 아버지가 누명을 썼던 차 사고의 진범이 변혁이 아니라 변우성(이재윤)이라는 것을 알게 되었다. 오랜 시간 동안 혁을 미워했던 제훈은 눈물을 흘리며 그 동안의 오해를 풀고 혁과의 뜨거운 우정을 확인 했다.

반면, 결국 강수그룹을 무너뜨리기로 결심한 제훈은 처음이자 마지막으로 친구들과 시간을 보내기로 했다. 실내 클라이밍부터 놀이공원, 노래방까지 철저하게 백준 취향에 맞춘 제훈투어를 낙원 오피스텔 사람들과 즐기며 즐거운 시간을 보냈다. 제훈투어의 대미는 천문대였다. 천문대에 먼저 도착해 별을 보던 제훈과 준은 후회하는 일 없냐는 준의 물음에 제훈이 "네가 고백 했을 때 솔직하지 못했던 것이 후회 된다"며 준을 품에 안았다. 그리고는 한결 가벼워진 듯 "됐다"며 백준에게서 돌아섰다.

친구 변혁을 향한 미움과 백준을 향한 사랑을 모두 정리한 제훈. 앞으로 세 사람의 관계가 어떻게 변할지, 본격적으로 강수그룹에 맞서게 된 제훈은 어떤 모습을 보일지 귀추가 주목 되고 있다.

지난 방송 속의 배우 공명은 그동안 내면의 상처를 감춘 츤데레 뇌섹남 제훈을 연기 했던 공명과 180도 다른 모습이었다. 자신을 괴롭혔던 고민에서 벗어나며 한 뜻 가벼워진 얼굴로 순수하게 감정을 표현하는 제훈을 완벽하게 연기해내며 한층 깊어진 연기력으로 시청자들의 시선을 사로 잡았다.

한편, 클라이막스를 향해 달려가고 있는 tvN '변혁의 사랑'은 오는 12월 1일,2일 각각 15,16회가 방송된다.

popnews@heraldcorp.com

인기정보

포토뉴스

+더보기
[긴급]주식이것또 상한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