헤럴드 팝

영화

'강철비' 정우성, 또 외모 자신감 폭발 "난 잘생겼다"

기사입력 2017. 11. 28 19:53
이미지중앙

사진=헤럴드POP DB


[헤럴드POP=이미지 기자] 배우 정우성이 또 외모 자신감을 보였다.

영화 '강철비'(감독 양우석/제작 모팩앤알프레드) 토크 콘서트가 28일 오후 서울 광진구 건국대학교 새천년관 공연장에서 열렸다. 양우석 감독과 배우 정우성, 곽도원, 김의성이 참석했다.

이날 사회자 박경림은 배우들에게 토크가 재밌을 때 스티커를 붙여달라고 요청했고, 김의성은 정우성에게 잘생겼다며 스티커를 붙여줬다. 정우성은 "네"라고 잘생김을 인정해 웃음을 자아냈다.

뿐만 아니라 박경림은 정우성에게 "예언가 같다"고 평한 가운데 정우성은 "난 잘생겼다"고 자신감을 내비쳐 다시 한 번 폭소케 했다.

'강철비'는 북한 내 쿠데타가 발생하고, 북한 권력 1호가 남한으로 긴급히 넘어오면서 펼쳐지는 첩보 액션 블록버스터로, 오는 12월 20일 개봉한다.

popnews@heraldcorp.com

인기정보

포토뉴스

+더보기
[긴급]주식이것또 상한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