헤럴드 팝

한류

빅토리아, 가장 후회되는 일 확대수술..충격고백

기사입력 2017. 11. 30 12:14
무료운세
오늘 당신의 하루는 몇 도 일까요?


빅토리아 베컴이 가장 후회되는 일은 가슴 수술이라고 고백했다.

전 스파이스 걸스 출신 디자이너 빅토리아 베컴은 최근 보그와의 인터뷰를 통해 "어린 시절 나에게 해주고 싶은 말은 바로 가슴 수술을 하지 말라는 것"이라고 밝혔다.

빅토리아 베컴은 18세의 자신에게 보내는 편지를 통해 "바보같은 짓이었다. 너는 절대로 가슴 수술을 하지 말라"며 "자신을 있는 그대로 사랑하는 것이 중요하다"고 전했다.

또 데이비드 베컴과의 결혼 생활에 대해서는 "17년간의 결혼생활 동안 인내심을 가져야 한다"며 "혀를 깨물면서 참아라"라고 조언했다.

한편 데이비드와 빅토리아는 지난 1999년 결혼했다. 두 사람은 슬하에 장남 브루클린 베컴, 로미오 베컴, 크루즈 베컴, 막내딸 하퍼 세븐 베컴 등 네 자녀를 두고 있다.

popnews@heraldcorp.com

인기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