헤럴드 팝

방송

'아형' 홍석천 "김희선·트와이스엔 냉정···워너원은 대환영"

기사입력 2018. 01. 13 21:27
무료운세
오늘 당신의 하루는 몇 도 일까요?
이미지중앙

[헤럴드POP=원해선 기자] 독보적 캐릭터 홍석천이 워너원에는 철벽을 열고, 트와이스와 김희선, 장서희에는 철벽을 쳤다.

13일 방송된 JTBC 예능프로그램 '아는 형님'(CP 임정아)에서는 배우 장서희, 홍석천이 게스트로 출연했다.

형님들은 장서희에게 냉정한 홍석천을 지적했고, 홍석천은 “나는 옆에 김희선을 갖다 대도 냉정해”라고 말해 웃음을 안겼다. 이어 트와이스 9명이 모두 옆에 있으면 어떠냐고 묻자 “왜 9명이 떼로 덤벼”라며 질색해 웃음을 자아냈다. 워너원은 어떠냐고 묻자 ‘나야 나’를 열창하며 대환영임을 고백했다. 독보적인 캐릭터에 강호동은 웃음을 터트렸다.



popnews@heraldcorp.com

인기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