헤럴드 팝

방송

유키스 준 '이별이 떠났다' 출연 확정...정준호x채시라x조보아와 호흡 (공식)

기사입력 2018. 03. 07 09:06
[헤럴드POP=박서현기자]
이미지중앙

배우 이준영이 MBC 주말특별기획 ‘이별이 떠났다’(극본 소재원, 연출 김민식, 제작 슈퍼문픽쳐스/PF엔터테인먼트)에 남자주연으로 캐스팅 확정 됐다.

배우 이준영은 tvN 드라마 '부암동복수자들' 첫 작품 이후로 그동안 수많은 드라마 캐스팅으로 물망에 오르며, 차기작에 대한 관심이 끊이질 않았다.

tvN 드라마 '부암동 복수자들'에서 ‘이수겸’역을 통해 라미란, 이요원, 명세빈 등 대 선배 배우들과 함께 완벽한 호흡을 자랑하며 자연스러운 연기와 완벽한 비주얼로 많은 사랑을 받아 2018년 차세대 남자배우로 손꼽히며 수많은 캐스팅 제의를 받아왔다. 이후 약 5개월만의 차기 작 ‘이별이 떠났다’에서 주연 급으로 출연을 확정 짓고 배우 정준호, 채시라, 조보아와 함께 호흡할 예정이다.

MBC 주말특별기획 '이별이 떠났다'는 너무나도 다른 두 여자의 이야기를 통해 남편의 애인과의 갈등, 결혼으로 인해 자신을 내려놓게 되는 현실을 그린 드라마로 '내조의 여왕', '여왕의 꽃', '글로리아', '뉴 논스톱' 등의 김민식 PD가 연출을 맡았으며, 영화 '터널', '소원', '비스티보이즈'의 원작 소설을 집필해 흥행에 성공한 소재원 작가가 동명의 웹 소설을 원작으로 한 작품이다.

한편, 이준영은 유키스의 멤버 ‘준’으로 활동하며 노래면 노래, 춤이면 춤, 랩이면 랩 가수로서 글로벌 아이돌로 활동해 왔으며 특히 KBS2 '아이돌 리부팅 프로젝트 더 유닛’에 출연해 당당히 1위를 차지하며 가수로서 실력을 인정받아 향후 ‘UNB’의 멤버 ‘준’으로 활동예정이다.

사진제공=nhemg

popnews@heraldcorp.com

인기정보

포토뉴스

+더보기
[긴급]주식이것또 상한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