헤럴드 팝

영화

'덕구' 이순재 "노개런티 출연? 작품 빛내는 배우 되고 싶었다"

기사입력 2018. 03. 14 11:18
리얼라이프
치맥 대체할 러시아월드컵 응원 안주!
이미지중앙

사진=서보형 기자


[헤럴드POP=안태현 기자] 이순재가 영화 '덕구'에 노개런티로 참여하게 된 계기에 대해 얘기했다.

14일 오전 서울 중구 장충단로 메가박스 동대문에서 진행된 영화 '덕구'(감독 방수인/ 제작 (주)영화사 두둥)의 제작보고회에서 배우 이순재는 영화에 노개런티로 참여하게 된 계기에 대해 "저 같은 늙은이가 주역을 맡는 게 드물다. 할아버지는 드라마에서 변두리 역이나 뒷방 늙은이로 표현되는데 이 영화는 90프로 이상 감당해야 하는 작품이니깐 하고 싶었다"고 얘기했다.

이어 이순재는 "연기자라는 게 두 가지 길이 있다. 하나는 돈을 많이 받고 성공한 경우가 있고, 그렇지 않지만은 연기를 해서 작품을 빛을 내는 배우가 있다"며 "제가 연극도 하는데 원래 수입을 생각하면 연극을 할 수가 없다. 근데 내가 하고 싶은 거를 하는 거기 떄문에 돈 이상의 가치가 있다고 생각해서 연극을 하는 거다"라고 말하며 영화를 빛내고 싶었던 자신의 의사를 밝혔다.


popnews@heraldcorp.com

인기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