헤럴드 팝

영화

"따뜻한 로맨스"…'기억을 만나다' 서예지♥김정현 스틸 9종

기사입력 2018. 03. 14 12:37
리얼라이프
치맥 대체할 러시아월드컵 응원 안주!
이미지중앙

[헤럴드POP=이미지 기자] '기억을 만나다'가 화이트데이를 기념해 가슴 따뜻해지는 로맨스 보도스틸 9종을 공개했다.

360도 시야각의 입체 영상을 구현하는 VR 기술과 오감 효과를 제공하는 4DX 상영 시스템의 결합으로 관객들에게 신선한 관람 체험을 선사할 세계 최초 4DX VR 영화 '기억을 만나다'는 뮤지션을 꿈꾸지만 무대가 두려운 ‘우진’(김정현)과 어디로 튈지 모를 생기 가득한 배우 지망생 ‘연수’(서예지)의 아릿한 첫사랑을 담은 작품.

이미지중앙

먼저 꾸준한 작품 활동으로 대세 배우로 등극한 서예지가 밝고 긍정적인 배우 지망생 ‘연수’ 역을 맡았다. 지난해 드라마 '구해줘'에서 대중에게 강렬한 인상을 남긴 서예지는 '기억을 만나다'의 ‘연수’를 통해 관객들로 하여금 첫사랑의 아련한 기억을 소환할 예정이다.

이미지중앙

영화 '초인'(2016)으로 데뷔해 드라마 '역적 : 백성을 훔친 도적'(2017), '학교 2017'(2017), 현재 방영 중인 JTBC 월화드라마 '으라차차 와이키키'까지 쉼 없는 연기 행보로 다채로운 매력을 발산 중인 김정현이 뮤지션을 꿈꾸는 ‘우진’으로 분해 서예지와의 애틋한 로맨스를 그린다. 김정현은 사랑에는 서툴지만 진솔한 ‘우진’의 모습을 통해 뭇 여성들의 마음을 설레게 할 예정이다.

공개된 보도스틸은 ‘연수’와 ‘우진’의 첫 만남부터 서로가 사랑에 빠지게 된 순간까지를 담고 있다. 먼저 당차고 활기찬 성격의 소유자인 ‘연수’를 맡은 서예지의 사랑스러운 모습이 눈길을 끈다. 풋풋한 대학생으로의 변신을 예고하는 그녀의 모습은 그간 작품에서 보여주었던 어둡고 우울한 분위기를 찾아볼 수 없어 이번 작품 속 그녀의 새로운 모습에 기대가 모아진다.

이미지중앙

이어 스틸 속 기타를 들고 있는 김정현의 모습에서 뮤지션을 꿈꾸는 ‘우진’을 만날 수 있다. 특히 버스킹 공연을 앞둔 듯한 장면에서 ‘우진’은 설렘과 두려움이 공존하는 표정으로 새로운 도전 앞에 놓인 청춘들의 모습을 연상케 해 공감을 불러일으킨다. 여기에 두 사람이 함께 마주하고 있는 스틸은 동갑내기 커플의 남다른 케미스트리를 느끼게 할 뿐 아니라 이제 막 사랑을 시작한 이들의 두근거리는 감정과 서로를 향한 애틋함까지 자아내 ‘4DX VR’을 통해 만나게 될 따뜻한 로맨스에 대한 기대감을 증폭시킨다.

보도스틸만으로도 미소 짓게 만들며 올 봄, 설렘 가득한 로맨스의 기운을 가져다 줄 세계 최초 4DX VR 영화 '기억을 만나다'는 오는 31일 CGV 용산아이파크몰에서 개봉한다.
popnews@heraldcorp.com

인기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