헤럴드 팝

영화

'기억을 만나다' 서예지 "배우들만 있는 환경에서 연기..어려움 많았다"

기사입력 2018. 03. 22 18:47
리얼라이프
★천연 자일리톨의 상쾌하고 달콤한 맛
이미지중앙


[헤럴드POP=천윤혜기자]서예지가 촬영을 하며 어려웠던 점을 고백했다.

영화 '기억을 만나다'(총괄프로듀서 곽경택/ 감독 구범석/ 제작 (주)바른손이앤에이)의 언론배급시사회 및 기자간담회가 22일 오후 CGV 용산아이파크몰에서 진행됐다. 이날 기자간담회에는 주연배우 서예지와 김정현을 비롯해 총괄 프로듀서인 곽경택 감독과 연출을 맡은 구범석 감독이 참석해 이야기를 나눴다.

'기억을 만나다'는 뮤지션을 꿈꾸지만 무대가 두려운 우진과 어디로 튈지 모를 생기 가득한 배우 지망생 연수의 아릿한 첫사랑을 담은 로맨스 영화.

특히 4DX와 VR을 세계 최초로 결합한 영화를 제작해 화제를 낳고 있다

언제나 밝고 경쾌한 성격을 가진 배우 지망생 연수 역을 맡은 서예지는 "기본적으로 배우 앞에는 연출자와 수많은 촬영 스태프들이 어우러져 연기하는데 이번에는 배우들만 있는 환경 속에서 하다 보니 NG인지 오케이인지를 머릿속으로 계산한다는 점이 어려웠다"고 밝혔다.

이어 "그 외에는 기존 촬영과는 큰 차이는 없었던 것 같다"고 말했다.

한편, '기억을 만나다'는 오는 3월 31일 개봉한다.

사진=민은경 기자
popnews@heraldcorp.com

인기정보

포토뉴스

+더보기
[긴급]주식이것또 상한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