헤럴드 팝

방송

박해진 "1인4역 어려워 피하고 싶었지만 재밌을것 같았죠"[화보]

기사입력 2018. 04. 17 09:12
리얼라이프
자꾸 퍼먹고 싶은 천연과일 슈퍼잼&REAL슈퍼너츠 리얼리뷰특가
이미지중앙

[헤럴드POP=이미지 기자] 박해진이 화보를 통해 진지하면서도 엉뚱한 매력을 발산했다.

훈훈한 행보로 눈길을 끌고 있는 배우 박해진이 패션 매거진 '코스모폴리탄'의 ‘코스모 맨’ 5월호 표지를 장식했다.

방영 예정인 드라마 '사자'에서 1인 4역에 도전하는 박해진은 “처음에는 ‘한 인물만 연기하기에도 버거운데 이렇게 어려운 걸 굳이 해야 하나?’란 생각에 피하고 싶었어요. 하지만 한 작품 안에서 몸에 잘 맞는 옷도 입어보고, 잘 맞지 않는 옷도 입어보는 경험도 재미있을 것 같았죠”라며 출연 계기를 밝혔다.

최근 중국에 나무 2만 그루 기부, 소방관 처우 개선을 위한 재능 기부 등 꾸준히 다채로운 기부 활동을 하는 것에 대해 “나무를 기부한 건 조카들을 보며 ‘얘들이 커서 더 탁한 공기를 맡으며 살지 않았으면 좋겠다’라는 생각에서 비롯된 거였어요”라며 “기부할 때 가장 우선순위에 두는 분들은 노인과 아이들, 그리고 사회 빈곤층이에요”라고 밝혔다.

또한 작품의 흥행과 배우 자신의 만족도 중 ‘흥행’을 택하겠다고 답한 후, 그 이유에 대해 “저는 대중의 사랑을 먹고 살고, 상업 작품을 하고 있으니깐요. 작품이 잘 안되면 어떤 제작사는 문을 닫아야 하고, 누군가는 손해를 봐요. 최소한 그런 상황을 생기지 않았으면 좋겠어요. 그런 마음으로 작품에 임하죠”라며 주연 배우로서의 책임감과 소신을 밝혔다.

한편 박해진의 더 자세한 인터뷰는 '코스모폴리탄' 2018년 5월호와 코스모폴리탄 웹사이트를 통해 만나볼 수 있다.
popnews@heraldcorp.com

인기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