헤럴드 팝

영화

"유쾌한 앙상블의 정석"…유해진 '레슬러', 메인포스터 공개

기사입력 2018. 04. 17 09:31
리얼라이프
자꾸 퍼먹고 싶은 천연과일 슈퍼잼&REAL슈퍼너츠 리얼리뷰특가
이미지중앙

[헤럴드POP=이미지 기자] '레슬러'가 유쾌한 웃음과 케미가 듬뿍 담긴 메인 포스터를 공개했다.

영화 '레슬러'는 전직 레슬러에서 프로 살림러로 변신한지 20년. 살림 9단 아들 바보 ‘귀보씨’가 예기치 않은 인물들과 엮이기 시작, 평화롭던 일상이 유쾌하게 뒤집히는 이야기를 그린 작품.

공개된 메인 포스터는 프로 살림러 ‘귀보씨’와 그의 평화롭던 일상에 변화를 가져오는 인물들의 모습으로 눈길을 끈다. 전직 국가대표 레슬러에서 현직 프로 살림러로 변신한 ‘귀보씨’ 역 유해진은 컬러풀한 앞치마에 고무장갑까지 오로지 아들 뒷바라지에만 전념하는 살림 9단으로 변신한 친근한 모습으로 미소를 자아낸다.

이어 레슬링 유망주 아들 ‘성웅’, 성웅의 소꿉친구 ‘가영’, 귀보의 엄마, 사차원 소개팅녀 ‘도나’까지 안간힘을 쓰며 이들을 지탱하고 있는 ‘귀보씨’의 모습은 “‘귀보씨’의 일상이 유쾌하게 뒤집힌다!”라는 카피와 어우러져 다채로운 인물들이 빚어낼 유쾌한 웃음과 케미에 대한 기대를 더한다.

이번 메인 포스터는 매 작품 특유의 매력으로 흥행을 이끌어온 유해진의 새로운 변신은 물론, 라이징 스타 김민재, 이성경, 충무로 베테랑 배우 나문희, 황우슬혜의 가세로 완성된 연기 앙상블에 대한 호기심을 증폭시킨다.

'써니', '과속스캔들' 제작진 작품으로, 믿고 보는 흥행 대세 유해진과 김민재, 이성경, 나문희, 성동일, 진경, 황우슬혜 등 세대별 배우들의 신선한 조합에 반전 매력을 지닌 캐릭터들이 선사하는 유쾌한 재미로 기대를 높이는 '레슬러'는 오는 5월 9일 개봉 예정이다.
popnews@heraldcorp.com

인기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