헤럴드 팝

방송

[어게인TV]'기름진 멜로' 이준호X정려원, 포춘쿠키가 점지한 진짜 ♥

기사입력 2018. 05. 16 06:50
이미지중앙

기름진 멜로 방송 캡처




[헤럴드POP=강진희기자]이준호와 정려원이 포춘쿠키의 결과대로 사랑이 될지 궁금증을 자아낸다.

15일 방송된 SBS ‘기름진 멜로’에서는 다리 위의 인연을 알게 된 서풍(이준호 분)의 모습이 그려졌다.

두칠성(장혁 분)은 구인광고를 보고 나타난 단새우(정려원 분)에게 일을 하고 싶냐고 물었지만 단새우는 포기하고 돌아섰다. 단새우는 “무슨 짝사랑이 이렇게 빨리 끝나냐”고 투정했고 두칠성은 “나 이제부터 당신 짝사랑한다”고 말했다.

주방 일을 구하러 온 채설자(박지영 분)는 서풍의 테스트에 완벽한 실력을 선보이며 합격했다. 이어 두칠성은 사심으로 단새우를 채용하며 “월급 사장을 하라”고 말했다. 이에 서풍은 반대했고 두 사람은 대립을 보였다. 서풍은 단새우에게 낙하산이 싫다며 “당신 싫습니다”고 말했다.

채설자의 추천으로 온 임걱정(태항호 분)의 채용까지 마친 서풍은 가게에 놓인 포춘쿠키를 발견했다. 그는 낙하산 싫어서 안 하겠다고 쓰인 단새우의 메시지를 발견하고 그가 다리위에서 만난 사람인 걸 알고 찾아 나섰다.

눈 앞에 있는 사람이 진짜 사랑이라는 포춘쿠키 결과를 봤던 서풍은 내용을 묻는 단새우에게 “그대로 될까봐 겁나서 버렸다. 그러면 안되거든”이라고 거짓말했다.

한편 ‘기름진 멜로’는 달궈진 웍 안의 펄펄 끓는 기름보다 더 뜨거운 세 남녀의 진한 연애담으로 침샘까지 깊이 자극하는 로코믹 주방 활극이다.
popnews@heraldcorp.com

인기정보

포토뉴스

+더보기
[긴급]주식이것또 상한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