헤럴드 팝

방송

'정희' 김신영, "김호영, 김연자 이후 제일 화려한 의상…'불명' 가야돼"

기사입력 2018. 05. 16 13:25
무료운세
오늘 당신의 하루는 몇 도 일까요?
이미지중앙

보이는 라디오 캡처


[헤럴드POP=심언경기자] 김신영이 김호영의 투머치 패션을 지적했다.

16일 방송된 MBC FM4U '정오의 희망곡 김신영입니다'에서는 '예능 치트키'로 통하는 뮤지컬 배우 김호영이 출연해 입담을 과시했다.

이날 김호영은 검은색 상하의 위에 노란색시스루 셔츠를 걸친 패션을 선보였다. 이를 본 김신영은 "라디오에 입고 온 의상치고 투머치하다. 이 옷 그대로 '불후의 명곡' 가도 우승한다"고 얘기했다.

그러자 김호영은 "라디오라고 소박하게 입어야 하나. 항상 준비된 사람이다"고 받아쳤다. 김신영은 "김연자 선생님 이후로 이렇게 화려한 의상은 처음"이라고 말했다.

이에 김호영은 "오늘 날씨가 너무 좋지 않아서 포인트를 주고 싶었다. 정오의 희망곡 아니냐. 희망을 노랗게 표현하자는 느낌으로 왔다"고 답했고, 김신영은 "해 대신 김호영이 떴다"고 이야기해 웃음을 자아냈다.
popnews@heraldcorp.com

인기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