헤럴드 팝

방송

[POP이슈]"이번엔 엄마 닮게"…장윤정♥도경완, 4년 만에 얻은 축복(종합)

기사입력 2018. 05. 16 19:00
리얼라이프
곡물 닭가슴살 순수 단백질 탄탄한 몸매를 위한 단백질 쉐이크
이미지중앙

[헤럴드POP=이혜랑기자] 가수 장윤정-KBS 아나운서 도경완 부부가 둘째 임신 소식을 전하며 축하세례를 받고 있다.

16일 장윤정의 소속사 아이오케이컴퍼니 TN엔터사업부 측은 공식 보도자료를 통해 "장윤정이 둘째를 임신했다는 기쁜 소식을 전하게 됐다"고 밝혔다.

소속사 측에 따르면 장윤정은 이날 오전 자신이 MC로 출연 중인 KBS 1TV 예능 프로그램 '노래가 좋아' 오프닝 중 둘째 임신 사실을 직접 알렸다.

장윤정의 임신은 첫째 아들 도연우 군이 태어난 지 4년 만이다. 현재 임신 4개월 차에 접어든 장윤정은 남편인 도경완을 비롯, 기족들과 함께 선물처럼 찾아온 새 생명의 탄생을 즐겁게 기다리고 있는 중이다.

녹화 당시 장윤정은 "첫째 임신 때와는 또 다른 감격"이라며 둘째 임신 소감을 직접 밝히기도 했다. 둘째를 임신했지만 장윤정은 몸에 무리가 가지 않는 선에서 활동을 이어간다는 계획이다.

소속사 측은 "보내주신 따뜻한 사랑과 관심에 진심으로 감사 드리며, 장윤정씨가 순산할 수 있도록 응원과 격려 해주시길 부탁드린다"라고 당부했다.

이미지중앙

도경완 인스타그램


남편인 도경완은 자신의 SNS를 통해 둘째 임신 소감에 대해 벅찬 소감을 밝혔다. 도경완은 "감사합니다"라고 먼저 축하를 보내준 사람들에게 마음을 전하면서 "첫째도 아니고 둘째인데다 요즘 임신 소식 전하는 분들이 많이 계셔서 대중이 피로하게 느끼실 수 있으니 우리라도 조용히 지내자 했다. 그러나 매주 진행하는 고정 프로그램이 있고 곧 불러올 배를 감출 수 없어 소식 전하게 됐다"고 설명했다.

이어 도경완은 "많은 분들이 축하해 주셔서 정말 기쁩니다"라며 "건강히 차분히 지내다가 (이번엔)엄마 닮게 낳겠습니다. 다시 한번 감사합니다"라고 재치 있게 소감을 남겼다.

한편 장윤정-도경완 부부는 2013년 결혼, 이듬해 아들 도연우 군을 얻었다. 그리고 첫 아이가 태어난 지 약 4년 만에 둘째 소식을 전하면서 부부는 이제 두 아이 부모가 될 준비를 하고 있다.

이하 장윤정 소속사 공식입장 전문

안녕하세요. 가수 장윤정씨의 소속사 아이오케이컴퍼니 TN엔터사업부입니다. 저희 소속 가수 장윤정씨가 둘째를 임신하였다는 기쁜 소식을 전하게 되었습니다. 장윤정씨는 오늘(16일) 오전 MC로 참여하고 있는 KBS 예능 <노래가 좋아> 오프닝 중 해당 사실을 전했습니다. 현재 임신 4개월 차에 접어들었으며, 첫째 아들인 도연우군이 태어난 후 4년 만에 새로운 가족을 맞아들이게 되었습니다. 남편인 도경완 아나운서를 비롯한 가족들은 선물처럼 찾아온 새 생명의 탄생을 즐겁게 기다리고 있습니다.

장윤정은 녹화 당시 “첫째 임신 때와는 또 다른 감격입니다”며 둘째 임신 소감을 직접 전하기도 했습니다. 앞으로는 태교와 함께 무리가 가지 않는 선에서 활동을 이어갈 예정입니다. 보내주신 따뜻한 사랑과 관심에 진심으로 감사드리며, 장윤정씨가 순산할 수 있도록 응원과 격려 해주시길 부탁드립니다. 감사합니다.

이하 도경환 SNS 전문

너무나 감사합니다. 제 아내가 첫째도 아니고 둘째인데다 요즘 임신 소식 전하는 분들이 많이 계셔서 대중이 피로하게 느끼실 수 있으니 우리라도 조용히 지내자 했습니다. 그러나 매주 진행하는 고정 프로그램이 있고 곧 불러올 배를 감출수 없어 소식 전하게 됐습니다.
많은 분들이 축하해 주셔서 정말 기쁩니다^^ 건강히 차분히 지내다가 (이번엔)엄마닮게 낳겠습니다. 다시 한번 감사합니다~~!!♡

popnews@heraldcorp.com

인기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