헤럴드 팝

방송

"눈 둘 곳 모르겠네"‥설리, 아찔한 노출패션

기사입력 2018. 05. 17 09:05
리얼라이프
건강한 다이어트 식단, 가을 슈퍼푸드로 완성하기!
이미지중앙
[헤럴드POP=이혜랑기자]
이미지중앙

배우 설리가 물오른 미모로 팬들에게 근황을 전했다.

설리는 16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미아옹"이라는 말과 함께 사진 두 장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설리는 카메라를 향해 환히 미소를 지으며 포즈를 취하고 있는 모습이다. 벨벳 소재 자켓을 걸친 설리는 이너로 검은색 브라탑을 매치, 아찔한 패션을 선보이고 있다.

특히 설리는 백옥같이 흰 피부를 자랑하며 청순한 매력까지 보여주고 있다. 환히 웃고 있는 그의 모습이 팬들의 마음을 더욱 설레게 한다.

한편 설리는 이날 오후 서울 청담동 갤러리아 백화점에서 열린 포토행사에 참석했다.

사진=설리 인스타그램

popnews@heraldcorp.com

인기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