헤럴드 팝

방송

'선을 넘는 녀석들', 샤이니 민호 합류…미지의 세계 중동 간다

기사입력 2018. 06. 07 10:42
리얼라이프
[한정특가]건조한계절,가습이필요할때 LED캔들가습기
이미지중앙

사진=MBC


[헤럴드POP=고승아 기자]‘선을 넘는 녀석들’이 이번엔 중동의 선을 넘는다. 이들은 갈등과 분쟁 이슈로만 알려진 미지의 세계 요르단-이스라엘에서 우리가 몰랐던 중동의 모습을 뜻 깊고도 유쾌한 역사 여행을 통해 담아낼 예정으로 기대감을 모은다.

이번 주 ‘선을 넘는 녀석들’은 ‘요르단-이스라엘 편’ 첫 번째 여정으로 한국과 닮은 꼴 국가 요르단의 숨은 매력을 발굴하는 역사 여행이 예고돼 있다.

오는 8일 금요일 밤 방송되는 MBC 탐사 예능 ‘선을 넘는 녀석들’(기획 박현석 / 연출 정윤정 오미경 / 이하 ‘선녀들’) 9회는 김구라-이시영-설민석-샤이니 민호가 중동의 선을 넘는 ‘요르단-이스라엘 편’ 첫 번째 여행을 시작한다.

선녀들은 중동 여행에 대한 주위의 걱정과 우려에도 불구하고 요르단-이스라엘 탐사에 남다른 설렘과 기대감을 보이며 천의 얼굴 요르단의 매력에 흠뻑 빠졌다고 전해져 시청자의 궁금증을 자아낸다.

특히 이번 탐사에는 샤이니 민호가 합류해 불꽃 카리스마 열정으로 선녀들과 색다른 케미를 형성한 모습이 포착돼 재미와 훈훈함을 더할 것으로 보인다.

제작진에 따르면 선녀들은 요르단 식당에서 최근 한국에서 유행중인 ‘훔무스’ 등 전통 음식을 만끽하며 이슬람 종교와 역사에 대한 오해를 풀어가는 시간을 가질 예정으로 스토리텔링 먹방의 새로운 장을 펼쳐 보일 것으로 기대된다.

또한, 선녀들은 로마 제국의 지배 속에 세워진 ‘제라시 유적’을 방문해 광활함과 위엄에 경이감을 드러내는가 하면 설민석이 들려주는 슬픈 신화 이야기에 몰입하며 감수성 폭발한 모습을 보여줄 예정이다.

중동에 대한 편견을 허물 ‘요르단-이스라엘 편’ 요르단의 숨은 매력 발굴 여행기는 오는 8일 금요일 밤 9시 50분에 방송되는 ‘선을 넘는 녀석들’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한편, 발로 터는 세계여행 ‘선을 넘는 녀석들’은 김구라-이시영-설민석을 중심으로 국경을 접한 두 나라의 닮은 듯 다른 역사와 문화, 예술, 그리고 글로벌 이슈까지 들여다 보는 탐사 예능 프로그램.

실제 발로 거닐며 현지에서만 느낄 수 있는 여행의 묘미를 살리면서도 시청자와 눈높이를 맞춘 다양한 정보를 담아내며 첫 방송부터 호평을 받고 있다. 매주 금요일 밤 9시 50분에 방송된다.
popnews@heraldcorp.com

인기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