헤럴드 팝

방송

'수요미식회' 라이머 "지금까지 먹은 소, 서울 둘레 한 바퀴"

기사입력 2018. 06. 14 00:39
리얼라이프
치맥 대체할 러시아월드컵 응원 안주!
이미지중앙

[헤럴드POP=원해선 기자] 라이머는 소고기 매니아였다.

13일 방송된 tvN 예능 프로그램 ‘수요미식회’(연출 이길수)에서는 소고기 특수 부위에 관한 이야기가 그려졌다.

라이머는 지금까지 먹은 소를 줄 세우면 서울 둘레 한 바퀴는 거뜬하다고 자신해 눈길을 끌었다. 이어 “운동하는 분들이 닭가슴살을 많이 먹는데 저는 소고기로 다이어트를 했었거든요. 그 중에서도 특수부위를 좋아해요”라고 밝혔다. 박정아 역시 집게를 사수해야 한다며, 집게로 불판 위를 평정하고 싶다고 너스레를 떨었다. 또, 운동선수인 남편을 위해 소고기 반찬을 종종 해준다며 자신만의 살치살 요리 비법을 공개했다.

한편 ‘수요미식회’는 "당신이 먹는 것이 곧 당신이 누구인지 알려주는 시대" 맛집 줄 세우기와 단순한 먹방은 이제 그만! 먹방, 쿡방의 홍수 속 화려한 입담만으로 침샘을 자극하는 맛있는 토크 프로그램이다.


popnews@heraldcorp.com

인기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