헤럴드 팝

스포츠

[프로야구] '소사 호투' LG, SK 1경기차 추격

기사입력 2018. 07. 11 23:27
리얼라이프
자꾸 퍼먹고 싶은 천연과일 슈퍼잼&REAL슈퍼너츠 리얼리뷰특가
이미지중앙

LG 트윈스 소사가 8이닝 1실점으로 완벽투를 보여주며 팀을 승리로 이끌었다. [사진=KBO]


[헤럴드경제 스포츠팀=김철준 기자] LG 트윈스가 완벽투를 보여준 소사의 활약에 힘입어 SK 와이번스에 승리를 거두었다.

LG는 11일 서울 잠실구장에서 열린 ‘2018 신한은행 MY CAR KBO리그’ SK와의 경기에서 3-1로 승리했다. LG 소사는 8이닝 동안 5피안타 1실점 1볼넷 8탈삼진으로 호투하며 시즌 8승을 올렸다. SK 선발 김광현은 시즌 4패째. LG는 이날 승리로 48승 1무 40패를 기록하며 3위 SK를 한 경기차로 추격했다.

선취 득점은 2회 말 채은성의 손에서 나왔다. 이날 5번 타자로 출전한 채은성은 김현수가 출루한 상황에서 김광현의 4구를 좌익수 쪽 담장을 넘기는 투런포로 연결시켰다. 시즌 15호 홈런으로 오늘 경기 결승 득점이 되었다.

리드를 뺏긴 SK의 타선은 소사에게 막혀 동점 찬스를 만들지 못했다.

5회 말에는 이형종이 정상호를 홈으로 불러들이는 적시타를 쳐 LG가 한 점을 더 달아났다.

끌려가던 SK는 6회 초 한동민이 우익수 쪽 담장을 넘기는 솔로포를 터트렸다. 이날 경기 SK의 처음이자 마지막 득점.

9회 초 소사 대신 마운드에 등판한 정찬헌이 SK의 타선을 삼자범퇴로 막으며 팀의 승리를 지켰다.
sports@heraldcorp.com

인기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