헤럴드 팝

영화

'인랑' 강동원 "임무·마음 사이 갈등 캐릭터..의문 던진 적 없다"

기사입력 2018. 07. 12 08:51
리얼라이프
건강한 다이어트 식단, 가을 슈퍼푸드로 완성하기!
이미지중앙

[헤럴드POP=이미지 기자] '인랑'이 영화에 대한 궁금증을 더욱 높이는 캐릭터 영상을 공개했다.

영화 '인랑'은 남북한이 통일준비 5개년 계획을 선포한 후 반통일 테러단체가 등장한 혼돈의 2029년, 경찰조직 ‘특기대’와 정보기관인 ‘공안부’를 중심으로 한 절대 권력기관 간의 숨막히는 대결 속 늑대로 불리는 인간병기 ‘인랑’의 활약을 그린 작품.

늑대로 불린 최정예 특기 대원 ‘임중경’ 역을 맡은 강동원의 강화복 착용 모습으로 시작하는 캐릭터 영상은 그동안 공개되지 않았던 치열한 '인랑'의 촬영 현장을 담고 있어 더욱 눈길을 모은다. 살인 병기로서의 임무와 인간의 마음 사이에서 갈등하는 인물로 ‘임중경’을 설명한 강동원은 ‘임중경’ 캐릭터에 의문을 던진 적이 없다고 전하며, 자신이 맡은 캐릭터에 대한 애정을 한껏 드러냈다. 인간적 고뇌로 흔들리는 매력적인 ‘임중경’ 캐릭터가 탄생하기까지 강화복 투구에 얼굴이 가려져도 자신만의 색깔과 태, 뉘앙스를 뿜어내는 강동원의 독보적인 존재감이 그 기폭제 역할을 해냈다. 죽은 소녀의 언니 ‘이윤희’ 역으로 분한 한효주는 격동의 시기에서 어떻게든 살아 남기 위해 발버둥치는 인물의 입체적인 감정을 표현하는 것이 배우로서 큰 도전이자 어려움이었음을 밝혔다. 특히 컷 소리에도 감정을 추스르지 못하고 눈물을 흘리는 한효주의 모습을 통해 ‘이윤희’의 복합적인 감정을 캐릭터에 녹여내기 위한 그녀의 노력을 엿볼 수 있다.

특기대 훈련소장 ‘장진태’ 역의 정우성은 단호하고 냉정한 리더의 모습을 고스란히 보여준다. '놈놈놈' 이후 김지운 감독과의 재회에 기쁜 마음을 드러낸 정우성은 '인랑'의 ‘장진태’를 통해 묵직하고 중후한, 관록의 매력을 보여줄 예정이다. ‘임중경’의 특기대 동기이자 현 공안부 차장 ‘한상우’로 변신한 김무열은 ‘임중경’에게 애증을 느끼며, 늘 한 발자국 먼저 행동하는 동적인 인물로 극의 긴장감을 이끌어갈 것을 예고한다. 김지운 감독의 세밀한 연기 디렉팅을 모두 소화하며 자신의 존재감을 한껏 발휘한 김무열의 친구와 적을 오가는 야누스적인 얼굴은 관객들에게 깊은 몰입감을 선사할 것이다.

마지막으로 특기대의 에이스 ‘김철진’으로 새로운 변신을 선보인 최민호. 강도 높은 액션 장면을 소화하던 중 당한 부상에도 아랑곳 하지 않고 다시 촬영에 임하며 캐릭터에 몰입하는 최민호의 열정 가득한 모습이 눈길을 사로잡는다. 김지운 감독에게 “물이든 불이든 막 뛰어들 것 같은 열정을 가진 배우”라는 극찬까지 받으며 배우로서의 입지를 단단히 다진 최민호의 ‘김철진’ 캐릭터는 관객들의 눈과 마음을 훔칠 것이다.

강동원-한효주-정우성-김무열-한예리-최민호 등 탄탄한 연기파 배우들의 만남과 자신만의 독보적인 스타일로 늘 관객의 기대를 뛰어넘는 새로운 재미를 선사해온 김지운 감독 작품으로 기대를 모으는 '인랑'은 오는 25일 개봉해 관객들을 만날 예정이다.
popnews@heraldcorp.com

인기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