헤럴드 팝

방송

'인기가요' 트와이스 1위…승리→마마무·청하까지 대거 컴백(종합)

기사입력 2018. 07. 22 13:21
리얼라이프
[한정특가]건조한계절,가습이필요할때 LED캔들가습기
이미지중앙

[헤럴드POP=이혜랑기자] 트와이스가 '인기가요' 1위 트로피를 거머쥐는 영광을 안았다.

22일 오후 방송된 SBS 음악 프로그램 '인기가요'에서는 MC 민규, 정채연, 송강이 진행을 펼친 가운데 다양한 장르의 가수들이 다채로운 무대를 선보였다.

7월 3째주 1위 후보로 걸그룹 에이핑크의 '1도 없어', 트와이스의 '댄스 더 나잇 어웨이', 여성듀오 볼빨간사춘기의 '여행'이 오른 가운데, 최종 점수 집계 결과 트와이스가 1위를 차지했다.

특히 이날 '인기가요'에서는 역대급 컴백 대전이 펼쳐져 열기를 한껏 고조시켰다. 5년 만에 솔로로 돌아온 그룹 빅뱅의 승리부터 그룹 세븐틴, 트리플H, 걸그룹 마마무, 여자친구, 가수 청하가 화려한 컴백 무대를 선보였다.

먼저 이날 청하가 신곡 '러브 유'로 화려한 컴백을 알렸다. 트로티컬 사운드를 기반으로 한 여름과 잘 어울리는 곡으로 청하는 청량한 매력을 뽐냈다.

걸그룹 여자친구는 프로듀서 이단옆차기와 함께 작업한 곡 '여름여름해'로 컴백 무대를 꾸몄다. 청량하면서도 드라마틱한 사운드가 인상적인 '여름여름해'로 특유의 사랑스런 매력을 뽐내 팬들의 뜨거운 함성을 받았다.

이미지중앙

가수 현아와 그룹 펜타곤의 후이-이던이 결성한 그룹 트리플H는 두 번째 미니 앨범 타이틀곡 ‘레트로 퓨처’로 컴백 무대를 펼쳤다. ’레트로 퓨처‘는 모두가 따라 하는 현재의 유행보다는 예전의 것에서 새로운 멋을 찾는 청춘을 표현하는 레트로 스타일의 곡이다.

그룹 세븐틴은 타이틀곡 ’어쩌나‘와 수록곡 '우리의 새벽은 낮보다 뜨겁다'로 뜨거운 컴백 무대를 선사했다.

걸그룹 마마무는 정열적인 여름 이미지가 떠오르는 '너나 해'로 카리스마 넘치는 무대를 선보였다. 마마우의 신곡 '너나 해'는 기존 여름 음악과는 다르게 뜨겁고 정열적인 남미의 매력이 느껴지는 레게톤 장르의 곡이다.

빅뱅의 승리는 솔로 정규 앨범 '더 그레이트 승리(THE GREAT SEUNGRI)'의 타이틀곡 ‘셋 셀 테니(1,2,3!)’로 컴백했다. ‘셋 셀 테니 (1,2,3!)’은 비유와 은유가 가득한 감각적인 가사가 눈길을 끄는 곡으로, 유쾌하면서도 크런치한 기타 연주가 인상적이다. 또한 승리는 이날 그룹 위너의 송민호가 피처링에 참여한 ‘Where R U from’도 선보여 열기를 고조시켰다.

한편 이날 '인기가요'에서는 승리, 세븐틴, 트리플H, 에이핑크, 마마무, 트와이스, 여자친구, 경리, 블랙핑크, 구구단 세미나, 청하, 온앤오프, 골든차일드, 엘리스, 마이틴, 바시티, 프로미스나인이 출연했다.

popnews@heraldcorp.com

인기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