헤럴드 팝

방송

[POP이슈]"강제포옹+상처까지"‥남주혁, 팬미팅서 도 넘은 팬心에 '곤욕'

기사입력 2018. 07. 31 14:47
리얼라이프
★커피만 마셔도 살이 빠진다?! 빼자카페 리얼특가
[헤럴드POP=박서현기자]
이미지중앙

남주혁/사진=민은경 기자


배우 남주혁이 해외 팬미팅서 도 넘은 팬심으로 상처까지 입는 등 곤욕을 치뤘다.

31일 각종 온라인커뮤니티에서는 '남주혁 팬미팅 스킨쉽 논란'이라는 제목으로 여러 사진과 영상들이 올라왔고 큰 화제를 일으키며 곳곳에 퍼지기 시작했다.

공개된 영상 속에는 남주혁이 지난 29일 필리핀 마닐라에서 가졌던 한 패션브랜드의 팬미팅에 참석한 모습이 담겨 있다. 이날 행사에는 남주혁 외에도 가수 산다라박이 함께 참여해 팬들과 만났다.

하지만 문제는 남주혁의 도 넘는 여성팬들로 인해 일어났다. 공개된 영상 속에는 여러 여성 팬들이 남주혁을 둘러싸고 있으며, 과격한 포옹은 물론 끌어당기고 남주혁의 몸을 더듬거리는 등 '성추행'이라고도 할 수 있는 행동을 서슴없이 하고 있다. 현장에 경호원들도 존재했지만 곤욕을 치르고 있는 남주혁을 제대로 보호하고 있진 못하는 모습이다.

게다가 계속되는 팬들의 행동에 남주혁은 팔에 상처를 입기도 했다. 하지만 이 상황에서도 남주혁은 당황한 듯 하다가 웃는 표정을 유지한 채 팬들을 대하고 있어 안타까움을 자아내기도.

특히 이런 해외 팬미팅에서의 신체 접촉은 이번 뿐만 아니라 지난 2016년에도 존재했던 바 있다. 박보검이 남주혁과 비슷한 일을 경험한 것.

이처럼 상식적으로 이해가 되지 않는 남주혁을 향한 필리핀 팬들의 과격한 스킨쉽에 앞으로 해외 팬미팅 등 팬들과 만나는 자리에 있어서 대책이 꼭 필요하다는 반응이 주를 이루고 있는 가운데 많은 누리꾼들은 비판의 목소리를 키우고 있다.
popnews@heraldcorp.com

인기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