헤럴드 팝

방송

[포인트1분]'손 the guest' 김재욱 첫 등장...'강렬한 구마사제'

기사입력 2018. 09. 13 23:45
이미지중앙

OCN '손 the guest' 캡처




[헤럴드POP=임채령 기자] 김재욱이 구마사제로 강렬한 첫 등장을 알렸다.

13일 방송된 OCN '손 the guest'(연출 김홍선/극본 권소라, 서재원) 2화 에서는 김재욱의 첫 등장이 그려졌다.

이날 방송에서 윤화평(김동욱 분)은 악령에 씌인 남자가 힘이 빠졌을 때 남자를 업고 육광(이원종 분)에게 데리고 갔다.

최윤(김재욱 분)은 윤화평을 보고"그쪽도 무속인이냐"고 묻자 윤화평은 택시기사라고 답했다.

이에 최윤은 "그럼 밖에 나가달라 방해되니까"라고 말했다.

이어 최윤의 스승 사제가 남자에게 다가가자 남자는 스승의 목을 조르며 "아주 더러운 냄새가 난다"고 말했다.

이 모습을 보고 두 사제는 악령에 씌인 것이 확실시되자 이들은 바로 퇴마를 시작했다.

퇴마 도중, 남성은 최윤에게 "거기서 살아서 여기 숨어있었구나"라고 말해 긴장감을 자아냈다.

popnews@heraldcorp.com

인기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