헤럴드 팝

가요

[종합]"당신의 심장을 저격해"..위키미키, 강렬 틴크러쉬로 러브 애창곡 될까

기사입력 2018. 10. 11 17:03
리얼라이프
[한정특가]휴대용 전동칫솔,쓰다보니 필수품
이미지중앙

위키미키/사진=서보형 기자



[헤럴드POP=김나율기자]그룹 위키미키가 걸크러시를 뛰어넘는 틴크러시 콘셉트로 컴백해 당당한 사랑 고백으로 대중들의 마음을 녹인다.

11일 오후 서울 용산구 한남동 블루스퀘어 아이마켓홀에서 위키미키 첫 번째 싱글 앨범 'KISS, KICKS' 쇼케이스가 열렸다.


이미지중앙

위키미키/사진=서보형 기자



새롭게 발매하는 '키스, 킥스(KISS, KICKS)'는 위키미키가 ‘럭키(LUCKY)’ 이후 7개월의 공백을 깨고 발표하는 앨범. 이번 앨범은 두 가지 콘셉트로 진행된다. 'KISS'와 'KICKS'가 그것. 상반되는 두 가지 콘셉트를 통해, 당돌하고 자신감 넘치는 소녀와 러블리한 매력을 동시에 보여줄 예정.

컴백한 소감에 대해 위키미키는 "이번이 첫 싱글 앨범이다. 연구도 많이 하고 노력했다. 많이 사랑해주셨으면 좋겠다. 이전과는 다른 느낌으로 돌아온만큼, 많은 기대 부탁드린다"라고 했다.

이미지중앙

최유정/사진=서보형 기자

이미지중앙

루시/사진=서보형 기자

이미지중앙

루아/사진=서보형 기자



타이틀곡 'Crush'는 국내 정상급 가수들의 곡을 담당한 실력파 프로듀싱 팀 '텐텐'이 작업했다. 레게와 일렉트로하우스가 혼합된 뭄바톤 댄스 장르곡. 짝사랑에 빠진 소녀들이 멀리서만 바라보는 것이 아닌, 적극적으로 다가서는 당찬 모습을 재기발랄하게 담아냈다.

위키미키는 타이틀곡에 대해 "이번 앨범에서는 사랑에 빠졌다. 좋아하는 소년에게 당당하게 마음을 고백한다"고 했다. 랩 메이킹에는 최유정이 참여했다고.

최유정은 "너무 재밌게 썼다. 저는 원래 고민을 많이 하고 단어를 다양하게 선택하는 편이다. 고민한 것에 비해서 슥슥 잘 써져서 괜찮았다"고 말했다.

안무 포인트에 대해 "무언가를 줍는 듯한 '줍줍' 댄스와 무언가를 보는 듯한 '봄봄' 댄스가 포인트다"라고 설명하며 춤 시범을 보였다.

또 최유정은 "안무가 이번에는 수월한 편이다. 많은 분들이 쉽게 따라해주실 수 있는 안무이기 때문에 좋은 것 같다"고 생각을 말했다.


이미지중앙

김도연/사진=서보형 기자

이미지중앙

리나/사진=서보형 기자

이미지중앙

세이/사진=서보형 기자



이번 앨범에는 타이틀곡을 포함해 총 3곡이 수록되어 있다. 힙합과 트랩, 펑키한 업 비트가 절묘하게 어우러지는 'True Valentine'과 감성적인 기타 사운드가 인상적인 'Dear.'가 포함되어 있다.

최유정은 'Dear' 랩메이킹에도 참여했다고. 최유정은 "멤버들이 떠오르는 가사들이 많은 곡이다. 멤버들과 연습생 때부터 같이 해온 시간을 담았다"고 했다.

뮤직비디오 촬영 중 일어난 에피소드도 있다. 세이는 "저희가 뮤직비디오를 폐공장에서 촬영했다. 공기가 너무 안 좋아서 멤버들 모두 코를 풀었더니 검정 이물질이 계속 나오더라"라고 말하며 힘들었던 순간을 이야기했다.


이미지중앙

엘리/사진=서보형 기자

이미지중앙

수연/사진=서보형 기자

이미지중앙

위키미키/사진=서보형 기자




위키미키 이번 목표는 길거리에서 노래가 자주 들리는 것이라고. 수연은 "노래방에서 저희 노래가 애창곡이 됐으면 좋겠다. 많은 분들이 흥얼거리셨으면 좋겠다"고 소소한 소망을 말했다.

러블리 갱스터즈로 변신해 당돌하게 사랑을 쏘는 위키미키. 그녀들의 업그레이드 된 사랑 고백이 대중들의 마음을 녹일 수 있을까. 위키미키의 걸크러시한 매력이 기대되는 바다.

한편 위키미키는 오늘(11일) 오후 6시 신곡 'Crush'를 발표할 예정이다.

popnews@heraldcorp.com

인기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