헤럴드 팝

가요

[팝's신곡]"난 보통이 아냐"…NCT 127, 한층 진해진 중독성 '레귤러'

기사입력 2018. 10. 12 18:00
리얼라이프
[5일특가]나래바 안부러운 우리집 홈바 다찌 테이블 그릴로 완성
이미지중앙

[헤럴드POP=고승아 기자]그룹 NCT 127이 더욱 화려해진 모습으로 돌아왔다.

12일 오후 6시 NCT 127은 첫 정규 앨범 'NCT #127 Regular-Irregular'(엔시티 #127 레귤러-이레귤러)의 전곡 음원과 타이틀곡 '레귤러(Regular)'를 발표했다.

'엔시티 #127 레귤러-이레귤러'는 '꿈'을 통해 서로 공감하고 '음악'으로 하나가 된다는 NCT의 세계관을 반영, 다채로운 장르의 총 11개 트랙으로 구성된 첫 정규앨범이다.

타이틀 곡 '레귤러'는 멤버들의 독특한 보컬과 랩이 돋보이는 중독적인 '라틴 트랩 (Latin Trap) 장르의 곡. 누구나 한번쯤 상상해봤을 법한 부자가 되는 꿈에 대한 내용을 가볍고 경쾌하게 풀어냈다. 뮤직비디오는 한국의 거리를 배경으로 독특하고 힙한 감성을 화려한 색감으로 풀어냈다.

'쇼미더머니777' 참가자 Coogid와 미국 유명 프로듀서 Mike Daley와 Mitchell Owens 등이 협업했고 멤버 태용, 마크도 랩메이킹에 참여했다. 퍼포먼스는 그루브 넘치며 NCT 127만의 강렬한 에너지가 극대화됐다. 세계적인 안무가 리에 하타(Rie Hata)가 작업을 맡아 완성도를 높였다.

"And now we in a “Zone” / 가득 채워 우린 gold / 당구대만큼 늘려 0 / Yeah yeah falling in my motion."

"우린 이 기분을 즐겨 느껴 every time / 날 놓친 애들에겐 제발 stop hitting my line / 점점 쌓여 가지 but I’m still not satisfied / 당연하게 on the regular / 난 보통이 아냐 irregular."

"We make the world go / 더 높이 높이 / We make the world go /모든 걸 걸어 다 전부 채워 I want it."

이와 함께 어반힙합 곡 '지금 우리(City 127)', 일렉트로 팝 장르 'Replay (PM 01:27)', 어반 알앤비의 'Knock On', 발라드 '나의 모든 순간(No Longer)', 'Interlude: Regular to Irregular', 힙합 곡 '내 Van', 어반 댄스 곡 '악몽(Come back)', 어반 팝 곡 '신기루(Fly Away With Me)', 보너스 트랙 'Run Back 2 U' 등이 수록됐다.

미국에서 화려한 데뷔를 알린 NCT 127이 국내로 돌아와 강렬한 비트와 화려한 퍼포먼스로 이목을 사로잡을 예정이다. 특히 첫 정규 앨범인 만큼 NCT의 세계관을 반영해 자신들만의 색을 더욱 견고하게 만든다. 국내에서도 이들의 음악으로 공감대를 형성할 수 있을지 귀추가 주목된다.
popnews@heraldcorp.com

인기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