헤럴드 팝

방송

‘놀토’ 피오, ‘남자친구’ 박보검 동생役…혜리 “내 이야기 해라”

기사입력 2018. 11. 17 19:54
[헤럴드POP=안태경 기자] 박보검이 언급됐다.

17일 tvN 예능프로그램 ‘놀라운 토요일’에는 박보검, 송혜교와 함께 드라마 촬영 중이라는 피오의 이야기가 전해졌다.

이미지중앙

한해와 함께 연습생 생활을 하기도 했던 피오는 이날 “한해의 인성을 밝히러 왔다”고 전해 눈길을 끌었다. 이어 자신의 옆자리에 앉은 김동현과 한해를 가리켜 “보고 베낄 데가 없어요”라고 호소해 웃음을 자아냈다.

예능 속 모습과 달리 피오는 최근 박보검, 송혜교 주연의 드라마 ‘남자친구’ 촬영으로 바쁜 나날을 보내고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어떤 역할을 맡았냐는 말에 피오는 “진명이라고 박보검씨 동생 역으로 나온다”라고 설명했다.

박보검과는 친해졌냐는 질문에 “아직 어색한 사이”라고 피오가 말하자 혜리는 “내 이야기를 하라”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혜리는 드라마 ‘응답하라 1988’에서 이미 박보검과 호흡을 맞춘 바 있다. 이에 신동엽은 “이거 정말 꼰대같은 말이다”라고 놀려 웃음을 자아냈다.

popnews@heraldcorp.com

인기정보

포토뉴스

+더보기
[긴급]주식이것또 상한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