헤럴드 팝

방송

[종합]'컬투쇼' 마마무 휘인-샘김, 팬심과 설렘 사이…콜라보 '기대감↑'

기사입력 2018. 12. 06 15:55
리얼라이프
블링블링 크리스마스 인싸되는 홈파티의 모든 것
이미지중앙

방송화면 캡처


[헤럴드POP=고명진 기자]마마무 휘인과 샘김이 서로에 대한 팬심을 드러냈다.

6일 방송된 SBS 라디오 파워FM '두시탈출 컬투쇼'에는 DJ 김태균, 스페셜 DJ 뮤지, 가수 마마무(솔라, 휘인, 화사, 문별), 샘김이 출연했다.

이날 한 청취자가 휘인이 샘깅 팬이다라고 말하자 휘인은 "제가 굉장히 좋아하고 음악도 너무 좋아한다. 진짜 너무 팬"이라고 말했다.

휘인이 "제가 진짜 음악 작업 너무 같이 하고 싶은 가수"라고 하자 샘김은 "저도 팬이다. 고맙다"라고 말했다. 이어 샘김은 "저도 마마무 완전 팬이다. 이렇게 직접 옆에 계시니까 말이 안 나온다. 감사하다"라고 말했다.

이날 샘김과 마마무는 청자들의 귀를 즐겁게 하는 라이브 실력을 뽐내 눈길을 끌었다. 샘김은 마마무의 신곡 '윈드 플라워'에 대해 "다른 마마무 곡들보다 좀 더 감정이 담기고 잔잔한 것 같다. 좋았다. 라이브로 들어서 더 좋았다"고 칭찬했다.

이에 뮤지는 "휘인 씨 파트 어떻게 들었나 그 부분에서만 박수를 치더라"하고 장난을 쳤다. 샘김이 "너무 좋게 들었다"라고 하자 휘인은 수줍게 "감사하다"라고 말하며 인사했다.

샘김의 라이브 무대가 끝난 후 김태균이 "휘인 씨 어떻게 들었냐. 입가에 미소가 사라지지 않는다"라고 말하자 휘인은 "너무 좋은 것 같다"고 말했다. 이에 샘김은 씩씩하게 "감사하다"라고 말했다.

김태균이 "마마무가 샘김 무대에 화음을 넣으면 좋을 것 같다"고 하자 샘김도 호의적인 반응을 보였다. 이에 김태균은 "꼭 그런 무대를 볼 수 있길 바란다"고 말했다,
popnews@heraldcorp.com

인기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