헤럴드 팝

방송

'TV는 사랑을 싣고' 현미 "내 브래지어 끈도 채워주던 연하남 찾는다"

기사입력 2018. 12. 07 19:47
리얼라이프
블링블링 크리스마스 인싸되는 홈파티의 모든 것
이미지중앙

KBS1='2018 TV는 사랑을 싣고' 캡쳐


[헤럴드POP=서유나 기자]현미가 남석훈을 찾아 나섰다.

7일 방송된 KBS1 '2018 TV는 사랑을 싣고'에서는 레전드 가수 현미가 출연해 60년 전의 인연을 찾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현미는 "이 분은 무용수들이 분장실에서 다 나가면 내 드레스를 입혀주고 심지어 브래지어 끈도 잠가 주던 연하의 남자다"라며 인연에 대해 소개했다. 현미의 인연은 남석훈이었다.

이어 현미는 "홍콩 사장이 우리를 보고 계약을 제안했다. 그때 이봉조와 연애를 했다. 이봉조가 가지마라고 해서 홍콩에 가지 않았다. 그리고나서 그룹에 나와 새롭게 할리우드 쇼를 만들었는데 거기서 남석훈을 만났다"며 남석훈과의 인연을 풀어놨다. 또한 현미는 남석훈과 함께 평양 출신이었음을 밝히며 깊은 인연을 추억했다.
popnews@heraldcorp.com

인기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