헤럴드 팝

방송

'배우왓수다' 도경수 "김혜수와 팀장·사원으로 휴먼 드라마 찍고파"

기사입력 2018. 12. 07 20:17
리얼라이프
블링블링 크리스마스 인싸되는 홈파티의 모든 것
이미지중앙

사진=V앱 캡처



[헤럴드POP=장민혜 기자]도경수가 김혜수와 휴먼 드라마 장르 영화를 찍고 싶다고 밝혔다.

7일 저녁 방송된 포털사이트 네이버 V라이브 '배우왓수다'에서는 영화 '스윙키즈' 개봉을 앞둔 도경수가 출연해 이야기를 나눴다.

상대 역이 김혜수라면 어떻겠냐는 질문에 도경수는 "너무 설렌다"라고 답했다. 도경수는 "저는 김혜수 선배님이랑 같이 한다면 제 회사 상사였으면 좋겠다"라고 털어놨다. 이어 "저는 처음 들어오는 사원이고, 김혜수 선배님은 팀장이었으면 좋겠다. 장르는 제가 회사 상사에게 많은 걸 배워 나가고 거기서도 어떤 사람 냄새가 나는 휴먼 드라마"라고 덧붙였다.

박경림은 "어떻게 이 팀을 꾸릴 예정이냐"라고 질문했다. 도경수는 "직속 선배에 배성우 선배, 과장에는 박해일 선배님, 제 밑에 인턴으로는 '순정'이라는 영화 찍으면서 자주 만난 동생이 있는데 연준석이면 좋겠다"라고 말했다.
popnews@heraldcorp.com

인기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