헤럴드 팝

방송

'8뉴스' 승리 "A총경과 3차례 식사"…A총경-유인석 대표 친분 有(종합)

기사입력 2019. 03. 16 20:30
이미지중앙

[헤럴드POP=고명진 기자]빅뱅 승리가 A총경과 3차례 식사한 적이 있다고 진술했다.

16일 방송된 'SBS 8뉴스'에서는 승리가 경찰에 출석해 "유 대표(유리홀딩스 유인석 대표) 소개로 A총경을 처음 만나 3차례 식사했지만 현직 경찰인 줄은 몰랐다"라고 진술한 사실이 보도됐다.

승리, 정준영이 포함된 문제의 '단톡방'에서 '경찰총장'이라고 언급된 A총경은 경찰 조사를 받고 나온 뒤 취재진에게 "돈 받은 적 없다. 정준영 모른다"라고 말했다. 그는 마스크를 쓰고 손으로 얼굴을 가린 채 취재진을 피해 사라졌다.

A총경은 경찰 조사에서 유 대표와의 친분 관계는 인정했다고 전해졌다. '단톡방' 내에서 유 회장이라고 불리는 유 대표는 경찰 유착의 핵심고리로 지목된 인물. A총경은 유 대표와 골프를 치거나 식사는 했지만 청탁이나 사건 무마 의혹은 부인했다고.

사건 무마 의혹은 오늘(16일) 경찰 조사를 받은 FT아일랜드 최종훈과 관련된 혐의. 경찰은 최종훈에게 성관계 동영상을 불법 촬영하고 유포한 혐의, 음주운전 보도 무마 청탁 의혹에 대해 집중적으로 물어볼 것이라고 전했다.
popnews@heraldcorp.com

인기정보

포토뉴스

+더보기
[긴급]주식이것또 상한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