헤럴드 팝

한류

송혜교 결혼 송중기, 알고보니 희생양..충격

기사입력 2019. 03. 22 16:03
리얼라이프
★빼자까페★ 하루2잔, 날씬한 습관 고품격 다이어트


이미지중앙

풍문쇼


배우 송혜교의 남편인 배우 송중기의 쇼트트랙 선수 시절이 공개됐다.

과거 방송된 종합편성채널 채널A '풍문으로 들었쇼'(이하 '풍문쇼')에서 연예부기자는 "송중기는 쇼트트랙 선수였다. 초등학교 1학년 때부터 무려 12년 동안. 실제로 고향인 대전 대표선수로 3번의 전국체전에 출전할 정도로 뛰어난 실력을 인정받았었다"고 밝혔다.

이에 대중문화평론가는 "쇼트트랙을 그만둔 게 부상도 있었지만 송중기가 좀 조숙했던 것 같다. 그 당시에 쇼트트랙 관련해서 학교별 또는 라인별로 세력 다툼이 좀 있었다. 파벌 논란이 있어가지고 사회적 이슈가 컸던 적이 있었는데 그래서 쇼트트랙이 워낙에 금메달 종목이다 보니까 그런 안 좋은 문제들이 불거졌었다"고 입을 열었다.

이어 "그때 실력으로도 사실 쇼트트랙 국가대표가 되는 거 자체도 많이 힘들고 어려운 과정이었지만 '아, 여기서는 실력만으로는 또 국가대표가 되는 게 아니구나' 하는 걸 깨닫고 일찍부터 '내가 살아갈 수 있는 길을 찾아보자' 해서 운동을 포기하고 공부 쪽으로 눈을 돌려 공부에 매진을 한 결과 우수한 성적으로 성균관대 경영학과에 입학을 했다"고 추가했다.

popnews@heraldcorp.com

인기정보